文대통령, 새해 인사 "확실한 성과로 꽃 피우고 열매 맺을 것"

중앙일보

입력 2019.12.31 18:19

문재인 대통령.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2020년 경자년을 맞아 “국민 모두의 삶이 더 밝고 더 행복한 새해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새해를 하루 앞둔 31일 공식 SNS를 통해 이같은 새해 인사를 건넸다.

문 대통령은 “국민과 함께 희망을 품고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한다”며 “이웃을 사랑하고 정의를 실천하는 따뜻하고 뜨거운 국민들이 있어 늘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2020년, 국민들께 보답하는 한 해가 되겠다”며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이 이겨내며 소중하게 틔워낸 변화의 싹을 새해에는 확실한 성과로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함께 잘 사는 나라, 도약하는 대한민국을 향해 더욱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문재인 대통령 2020년 새해 인사
국민과 함께 희망을 품고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합니다.

국민 모두의 삶이 더 밝고 더 행복한 새해를 소망합니다.

이웃을 사랑하고 정의를 실천하는 따뜻하고 뜨거운 국민들이 있어 늘 행복합니다.

2020년, 국민들께 보답하는 한 해가 되겠습니다.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이 이겨내며 소중하게 틔워낸 변화의 싹을 새해에는 확실한 성과로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도록 하겠습니다.

함께 잘 사는 나라, 도약하는 대한민국을 향해, 더욱 힘차게 나아가겠습니다.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