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 & Now] 피치, 중국 신용등급 전망 ‘부정적’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경제 04면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10일 공공 재정의 위험을 언급하면서 중국의 국가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낮췄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피치는 중국이 부동산 의존 성장에서 벗어나려고 노력하는 과정에서 경제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피치는 중국의 재정적자가 지난해 국내총생산(GDP)의 5.8% 수준에서 올해는 GDP의 7.1%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