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크 ‘입’ 믿어도 될까?”…시장은 여기서 ‘답’ 찾았다 [서학콘콜②]

  • 카드 발행 일시2024.04.26

머니랩

📈서학콘콜 by 머니랩

2023~2024년 1분기는 ‘미국 주식의 해’, 그중에서도 ‘빅테크’의 무대였다. 앞으로도 주가가 계속 오를까? 기회와 위험 사이에서 고민하는 서학개미라면 기업의 실적 발표 콘퍼런스콜부터 챙길 것을 추천한다.

특히 미국 대표 기업은 산업에 엄청난 영향을 끼친다. 테슬라는 전기차 업계의 나침반이고, TSMC의 실적은 반도체 시장의 온도계다. 2차전지 투자자가 테슬라 실적을, 반도체 상장지수펀드(ETF) 투자자가 TSMC를 뜯어봐야 하는 이유다.

머니랩이 4~5월 미국 현지 실적 콘퍼런스콜을 분석하는 특별한 기회를 마련했다. 미국 주요 빅테크 기업의 올해 1분기(1~3월) 실적을 4회에 걸쳐 연재한다. 강영수 KCGI 자산운용 본부장, 고태훈 에셋플러스 자산운용 본부장, 김강일 KB자산운용 이사 등 3명의 국내 대표 자산운용사 글로벌펀드 운용 수장들이 함께한다.

1회폭락한 반도체, 살까? 팔까? 그 CEO 말에 힌트가 있다 [ASML· TSMC · 넷플릭스]

2회 “머스크 ‘입’ 믿어도 될까?”…시장은 여기서 ‘답’ 찾았다 [테슬라 · SAP · 펩시] 

“미래에 자율주행이 아닌 휘발유차(gasoline cars)를 타는 건 최신폰을 쓰면서 말을 타고 다니는 것과 같다.” 

시장이 다시 한 번 머스크에 설득 당했다. 테슬라 주가는 올해 1분기 동안 40% 넘게 빠지더니 하루 만에 12% 치솟았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직접 나선 콘퍼런스콜이 기업의 ‘성장 스토리’를 되살리면서다.

시장을 설득한 건 단순히 그의 ‘말’뿐만은 아니었다. 머니랩 전문가들은 이번 실적발표에서 테슬라의 청사진을 보여주는 중요한 숫자에 주목했다.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완전자율주행(FSD·Full-Self Driving) 데이터, 역대 최대를 기록한 서비스 매출 비중, 인공지능(AI) 투자 금액 등이다. 

구체적으로 공개된 보급형 전기차 ‘모델2’와 ‘사이버캡(로보택시)’의 진행상황도 투자자라면 반드시 확인하고 가야 할 정보다. 고태훈 에셋플러스자산운용 본부장은 이날 이미지로 공개된 자율주행택시 호출 기능(ride-hailing functionality)을 인상적인 장면 중 하나로 꼽기도 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로이터=연합뉴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로이터=연합뉴스

서학콘콜 2회는 테슬라, 좋은 실적을 내 방어주로 눈여겨 볼만한 펩시, 그리고 독일의 시가총액 1위 기업이자 ‘유럽의 AI 수혜주’인 SAP 등을 살펴본다.

🔍테슬라

김주원 기자

김주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