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꽃길 펼쳐질 것"…류준열·한소희, 결별 후 동시 SNS 활동 재개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한소희는 2일 인스타그램에 화보 사진 등 게시글을 올리고 류준열과의 결별 사실이 전해진 뒤 처음으로 SNS 활동을 시작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한소희는 2일 인스타그램에 화보 사진 등 게시글을 올리고 류준열과의 결별 사실이 전해진 뒤 처음으로 SNS 활동을 시작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공개 연애 2주 만에 결별을 발표한 배우 한소희와 류준열이 소셜미디어(SNS) 활동을 재개했다. 이로써 둘의 열애설에서 불거진 ‘환승 연애’ 의혹과 그 대처를 둘러싼 논란은 일단락된 모양새다.

지난달 30일 결별 발표 후 SNS 활동을 중단했던 한소희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소희는 화려한 메이크업을 하고 화사한 의상을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소희는 사진에 대해 별다른 설명을 하지는 않았으나, ‘앞으로는 꽃길만 펼쳐질 거예요’라는 문구가 적힌 케이크 사진을 함께 올렸다.

이에 앞서 이날 류준열도 SNS에 글을 올리고 자신의 화보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달 11일 이후 약 3주만의 게시물이다. 류준열은 열애설이 나온 후 결별 발표 때까지 줄곧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았다.

온라인상에서는 류준열의 활동 재개를 의식해 한소희도 같은 날 SNS 활동을 재개한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왔으나, 두 배우 모두 본업으로 돌아가면서 열애설을 둘러싸고 과열됐던 상황은 마무리된 것으로 보인다.

류준열은 2일 인스타그램에 게시글을 올리고 한소희와의 열애설 후 처음으로 SNS 활동을 재개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류준열은 2일 인스타그램에 게시글을 올리고 한소희와의 열애설 후 처음으로 SNS 활동을 재개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둘의 열애설은 지난 3주간 각종 논란을 낳으며 화제의 중심이 됐다. 당초 지난달 15일 류준열과 한소희의 하와이 데이트 사진이 보도되면서 두 사람 측은 열애를 인정했다. 그러나 류준열과 7년간 공개 열애했던 가수 겸 배우 혜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재밌네”라는 글을 남기며 ‘환승 연애’가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

한소희는 혜리에게 “저도 재미있네요”라고 응수하며 환승 연애를 부인하는 글을 올려 구설에 올랐고, 다음날 “지질하고 구차했다”며 혜리에게 사과했다. 이어 지난달 18일 혜리도 사과문을 올리면서 상황은 일단락됐다.

그러나 지난달 29일 한소희가 재차 환승연애가 아니라고 밝히면서 혜리를 또 한 번 겨냥하는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고, 누리꾼들로부터 대처가 미흡했다는 지적을 받았다. 다음날 한소희는 블로그에 별다른 설명 없이 할리우드 배우 니콜 키드먼이 이혼하던 당일 찍힌 사진을 게재했다.

결국 지난달 30일 한소희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는 두 배우의 결별 소식을 전하며 “둘 다 배우로서의 역할이 더 크다는 것을 알게 됐다. 더 이상 개인사로 감정을 소모하지 말자고 약속했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