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표율 60%…'좌 파랑 우 빨강' 대한민국 반으로 갈렸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전국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전국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4·10 총선 개표가 60%가량 끝난 상황에서 지역구 민심의 향방이 정확히 좌우로 나뉜 '전국 지역구 개표현황 지도'가 주목받고 있다.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지역구 전국 개표율은 61%다. 지역구 국회의원 의석 총 254석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이 156석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국민의힘은 94석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밖에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를 주축으로 하는 새로운미래(1석),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있는 개혁신당(1석), 진보당(1석), 무소속(1석) 등이 있다.

이런 가운데 지역구 민심 향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전국 지역구 개표현황 지도가 눈에 띈다.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 확인할 수 있는 이 지도에 따르면 세종을 기준점으로 해서 좌측은 선명한 파란색, 우측은 선명한 빨간색이다. 파란색은 민주당 상징색, 빨간색은 국민의힘 상징색이다. 이 외에 제주 역시 민주당이 우세한 지역으로 파란색으로 표시됐다.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서울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서울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경기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경기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세부 지역별로 보면 서울은 이른바 '강남 3구'로 꼽히는 강남·송파·서초를 포함해 용산·동작·서대문구를 제외하고는 민주당이 지역구 총 48석 중 4분의 3에 해당하는 37석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의힘은 11석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경기 역시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는 좌우가 빨간색과 파란색으로 선명하게 나뉘는 모습을 나타냈다. 다만 예상 의석수를 보면 전체 60석 중 5분의 4 이상인 50석을 민주당이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며 국민의힘 예상 의석수는 9석에 그쳤다.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충북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충북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충남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10일 오후 11시 30분 현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개표현황 지역구 개표 현황' 충남 지도. 사진 포털사이트 '네이버 캡처'

충북과 충남은 지도에서 상대적으로 덜 선명한 파란색으로 표시됐다. 청주 등이 있는 충북의 경우에는 압도적인 우위를 보이는 정당이 없었다. 민주당은 5석, 국민의힘은 3석으로 예상됐다.

천안·서산 등이 있는 충남의 경우에는 좌측은 빨간색, 우측은 파란색으로 선명하게 나뉘는 모습을 나타냈지만 전체 11석 중 절반 이상인 7석을 민주당이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지역에서 국민의힘 예상 의석 수는 4석이다.

충북·충남과 인접한 대전의 경우엔 전체 7석의 의석을 민주당이 모두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며 선명한 파란색을 나타냈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동률'을 나타내고 있는 세종은 전체 2석 중 1석은 민주당이, 나머지 1석은 새로운미래가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경북은 경산시를 제외하고는 모든 지역구가 빨간색으로 물들었다. 경산시는 무소속 최경환 후보와 국민의힘 조지연 후보가 300표차 내외에서 박빙의 승부를 벌이고 있다. 개표율은 50.25%다.

경남 역시 창원시의 일부 지역구와 김해시을 지역구를 제외하고는 모든 지역에서 국민의힘이 우세를 보이고 있다. 경남 창원시진해구는 더불어민주당 황기철 후보와 국민의힘 이종욱 후보가 200표차 내외에서 박빙 상황이다. 이 지역 개표율은 59.09%다.

전북과 전남은 모든 지역구가 민주당 우세로 파랗게 물든 모습이다.

제주는 지역구 총 3석 모두를 민주당이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세 지역에서 민주당 후보들 모두 적게는 2000표, 많게는 1만표 이상의 차이로 국민의힘 후보를 앞서고 있어 이변이 없는 한 당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