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하는 금융] 디폴트옵션 가입·지정 고객 대상으로 아메리카노 쿠폰 지급 이벤트 진행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2면

삼성증권

연말을 앞두고 효과적인 연금운용을 고민 중인 투자자들의 디폴트옵션 가입 및 지정이 늘고 있다. 디폴트옵션 제도란 퇴직연금(DC·IRP) 가입자가 신규 가입하거나, 상품 만기 후 일정기간까지 적립금의 운용 방법을 신청하지 않은 경우 가입자가 사전에 지정한 ‘하나’의 디폴트옵션 상품으로 적립금을 운용하는 제도다.

삼성증권은 디폴트옵션 가입 및 지정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12월 31일까지 ‘디폴트옵션 이벤트 시즌4’를 진행하고 있다. 기간 내 디폴트옵션 상품을 최초로 사전 지정한 고객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을 지급하는 이벤트로, DC 계좌는 전원에게, IRP 계좌는 선착순 3000명에게 지급한다.

DC·IRP 모두 등록 시 DC 지정 건에 대해서는 전원 지급, IRP 지정 건에 대해서는 선착순 3000명 한도로 중복 지급이 가능하다.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을 최대 2잔까지 받을 수 있는 것이다. ‘디폴트옵션 이벤트 시즌4’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증권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 ‘엠팝(mPOP)’을 참고하면 된다.

한편 삼성증권은 올 초 업계 최초로 연금 가입자를 전담 상담하는 ‘연금센터’를 전국 3곳에 신설해 운영하고 있다. 삼성증권 연금센터는 상담 대기 없이 연금 전문 인력이 가입자가 궁금해하는 내용에 대해 빠른 해결을 지원하고 있다.

금융사 업무 특성상 일반 지점이나 고객센터에서 고객이 연금에 대해 심도 있는 컨설팅을 받기는 어려운 게 현실이다. 하지만 삼성증권은 이 같은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연금센터에 프라이빗뱅커(PB) 경력 10년 이상의 숙련된 인력을 배치해 전문화된 연금 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투자 성향에 따른 연금 운용 방법, 디폴트옵션과 같은 연금 제도, 연금 수령 등 전문화된 컨설팅을 제공한다.

삼성증권 연금센터는 연금 가입자를 대상으로 상담뿐 아니라 퇴직연금 도입 법인에 대한 설명회도 지원한다. 연금센터는 올해 300건이 넘는 세미나를 진행했으며 법인에 확정기여형 퇴직연금(DC) 신규 가입자가 있을 경우 ‘DC 웰컴콜’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DC 웰컴콜이란 가입자가 스스로 적립금을 잘 관리하고 운용할 수 있도록 운용 방법, 시스템 활용법 등에 대해 전화로 안내하는 서비스다. 올해만 벌써 1만 명이 넘는 DC 가입자에게 웰컴콜을 진행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삼성증권 연금센터는 일대일 컨설팅으로 가입자의 특성에 맞는 운용 방법과 가입자의 은퇴 이후까지 예상하는 컨설팅을 진행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