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Biz & Now] 중국, 작년 부동산 경매 37% 늘어난 80만건…역대 최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경제 04면

지난해 중국 부동산 경매 건수가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고 현지 매체 증권시보가 23일 보도했다. 부동산 분석기관 중즈연구원에 따르면 작년 법원 경매에 나온 부동산은 79만6000건으로 전년 대비 36.7% 늘었다. 이 가운데 48.9%(38만9000건)가 주택이었으며, 서부 대개발의 거점인 충칭이 1만2431건으로 가장 많았다. 현지 매체들은 “대출로 부동산을 장만했으나 부동산 시장 침체와 경제 부진 영향으로 소득이 감소해 대출 상환력이 떨어진 기업과 개인 물량이 대거 시장에 나왔다”고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