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경 "그런 말 안써요"···"머리 올린다" 했다 면박당한 김종국

중앙일보

입력 2021.09.19 13:05

업데이트 2021.09.19 13:11

사진 JTBC '세리머니 클럽'

사진 JTBC '세리머니 클럽'

최근 골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처음 골프장에 나갈 때 쓰는 '머리 올린다'는 표현히 부적절한 것 아니냐는 주장이 나왔다.

지난 15일 방영된 JTBC '세리머니 클럽'에 출연한 김종국은 "처음 머리 올릴 때 같이 가는 분들이 잘 알려줘야 한다"고 언급했고, 이에 이성경은 "머리 올린다는 표현의 말뜻을 알고 난 후에 그 말을 안 쓴다"고 했다.

표준국어대사전에 따르면 머리 올린다는 '여자가 시집을 가다', '어린 기생이 정식으로 기생이 되어 머리를 쪽찌다'는 의미가 있다.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예쁘고 좋은 표현이 아니다 보니 제 입으로 말하기 껄끄럽다", "그런 표현인 줄 처음 알았다", "남녀노소 불문 그냥 골프 필드 처음 나가는 사람에게 쓰는 표현 아닌가" 등의 반응이 나왔다.

한편 '세리머니 클럽'은 박세리 등이 출연하는 골프 토크쇼 예능 프로그램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