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Biz & Now] BBQ, 미시간주에 매장…24개주 진출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경제 04면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이 미국 미시간주 트로이에 1호 매장을 열었다고 8일 밝혔다. 277.6㎡(84평) 규모로 치킨 앤 비어(Chicken & Beer) 형태다.  미시간주는 BBQ가 미국 내 진출한 24번째 주다. BBQ는 미국에서만 25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윤홍근 BBQ 회장은 “신규 매장 진출로 전 세계 5만 개 가맹점 개설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