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킹] 입 짧은 아이도 뚝딱 해치우는 연어전과 연어김밥

중앙일보

입력 2022.10.28 09:00

최근 5년 새 인기가 높아진 식재료를 꼽는다면 연어를 빼놓을 수 없다. 식사 대용으로 인기를 끈 포케에도, 베이커리 업계에 대세로 떠오른 베이글 샌드위치에도 연어는 빠지지 않는다. 실제로 국내에서 유통되는 연어의 98%를 차지하는 노르웨이 연어의 수입량은 5년 새 5만 9084톤(2016년)에서 9만 4219톤(2021년)으로 크게 늘었다. 하지만 회나 초밥, 샐러드로 즐겨 먹는 이들이 여전히 많다. 연어를 다양하게 즐길 수 있도록, 쿠킹이 노르웨이 수산물 위원회와 함께 요리 전문가가 추천하는 연어 요리 레시피를 연재한다. 홈파티·건강·가족·캠핑 등 4가지 콘셉트에 어울리는 연어 요리를 총 4회 소개한다. 홈파티와 건강에 이어 세 번째 연어 요리는 아이부터 노년층 어른들까지 즐겨 먹을 수 있는 연어 요리 두 가지다.

③ 가족이 함께 즐기는 연어 요리  

파르메산 치즈가루로 풍미를 더한 연어전과, 연어마요를 듬뿍 채운 두가지 김밥. 온 가족 식사 메뉴로 안성맞춤이다. 사진 송미성

파르메산 치즈가루로 풍미를 더한 연어전과, 연어마요를 듬뿍 채운 두가지 김밥. 온 가족 식사 메뉴로 안성맞춤이다. 사진 송미성

미국 타임지가 10대 수퍼푸드로 선정할 만큼 건강한 식재료인 연어는 성장기 어린이에게도 이롭다. 뇌세포의 기능을 향상시키는 DHA와 뼈 건강에 도움을 주는 비타민D가 풍부하게 들어있기 때문이다. 연어 100g에는 32㎍(마이크로그램) 정도의 비타민 D가 함유되어 있다. 1세 이상 소아청소년이 하루 15㎍의 비타민 D를 섭취해야 하는데 연어 50g 정도로 하루 권장량을 채울 수 있는 셈이다. 어릴 적 식습관이 평생 가는 만큼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조리법으로 익숙하지 않은 식재료를 조리하면, 성인이 돼서도 자연스레 다양한 식재료를 즐길 수 있게 된다.

연어는 돌 지난 아이부터 노년층 어른까지 누구나 맛있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식재료다. 사진 노르웨이수산물위원회

연어는 돌 지난 아이부터 노년층 어른까지 누구나 맛있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식재료다. 사진 노르웨이수산물위원회

연어 역시 마찬가지다. 요리 인플루언서인 ‘라임맘’ 옥한나씨는 7살 때부터 연어를 먹었다. ‘음식은 경험’이라고 생각한 어머니 윤희정씨가 딸의 어린 시절부터 다양한 식재료, 그중 연어로 다양한 요리를 만들어 준 덕분이다. 특히 옥씨의 수능 날 도시락 반찬으로 연어전을 싸줬고,  이후 옥씨가 명문대에 합격하면서 ‘요리 블로거 엄마의 명문대 도시락’이 기사화 되면서, 연어전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후 이유식 및 유아식 콘텐트로 인플루언서가 된 옥씨도 딸이 8개월일 당시 구운 연어를 다져 완자로 빚은 후 스틱 모양으로 만들어 아이 스스로 집어먹을 수 있도록 만들어줬다.

옥씨는 아이를 위한 연어 요리로 연어전을 꼽는다. 그는 “촉촉하고 부드러운 식감이라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 밥반찬으로도 잘 어울린다”라고 설명했다. 연어 김밥도 그가 추천하는 메뉴다. 김밥에는 보통 생연어가 들어가는데, 아이에게 생연어 먹이기를 꺼리는 부모를 위해 연어를 한 번 구운 후 으깨서 마요네즈 소스에 버무려 김밥 안에 넣는다. 이렇게 버무린 연어와 단무지, 달걀 등을 넣으면 흔히 먹던 김밥 스타일이 되고, 아보카도, 크림치즈 등을 넣으면 캘리포니아 롤 스타일로 완성할 수 있다.

Today`s Recipe 1. 연어전 & 마늘볶음밥 & 토마토절임  
“연어전을 부칠 때는 연어 표면의 물기를 잘 제거해야 부침 옷이 벗겨지지 않아요. 아이들도 좋아할 만한 한 끗은 파르메산 치즈 가루입니다. 피자집에서 파는 가루 말고 직접 파르메산 치즈를 갈아서 넣어보세요. 연어 특유의 풍미와 가장 잘 어울려요. 그라노파다노 치즈를 넣어도 되고요. 한 끼 식사 구성을 위해 마늘볶음밥과 토마토절임을 곁들이면 좋아요.”

연어전에 마늘볶음밥과 토마토절임을 곁들여 한 끼 식사로 구성했다. 상큼한 토마토절임이 전과 볶음밥의 느끼함을 확실하게 잡아준다. 사진 송미성

연어전에 마늘볶음밥과 토마토절임을 곁들여 한 끼 식사로 구성했다. 상큼한 토마토절임이 전과 볶음밥의 느끼함을 확실하게 잡아준다. 사진 송미성

[연어전]
재료 준비
재료(2인분) : 연어 200g, 맛술 1/2큰술, 부침가루 2큰술, 소금·후춧가루·식용유 적당량씩
[치즈 달걀물] 달걀 2개, 파르메산 치즈가루 2큰술, 파슬리가루 1/2작은술

만드는 법  
1. 연어를 8mm 두께로 슬라이스 한다.
2. 연어 위에 소금, 후춧가루를 살짝 뿌리고 맛술을 고루 부어 10분 정도 재운다.
3. 작은 볼에 달걀 2개를 풀고, 파르메산 치즈가루, 파슬리가루를 넣고 잘 저어 치즈달걀물을 만든다.
4. ②의 연어를 키친타월로 가볍게 물기를 제거한다.
5. 물기를 제거한 연어에 앞뒤로 고루 부침가루를 묻힌다.
6.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연어에 치즈달걀물을 고루 묻혀 팬에 올린다.
7. 앞뒤로 달걀물이 노릇해지고 연어가 잘 익도록 중불로 굽는다.

[마늘볶음밥]
재료 준비
재료(2인분) : 밥 2공기(400g), 통마늘 15개, 굴소스 1큰술, 안초비 1과 1/2마리, 버터 2큰술, 식용유 1큰술, 소금 적당량

만드는 법  
1. 통마늘 중 절반(7~8개)은 얇게 슬라이스하고, 절반은 칼로 잘게 다진다. 안초비도 다진다.
2. 달군 팬에 버터와 식용유를 넣고 중불에서 슬라이스한 마늘을 먼저 볶는다.
3. 마늘의 색이 노릇해질 즈음 다진 안초비를 넣고 튀기듯이 볶는다.
4. 마늘이 노릇해지면 불을 끄고 밥을 넣고, 소금과 굴소스로 간을 한다.
5. 다시 불을 켜서 센 불로 빠르게 고슬고슬해지도록 볶는다.

[토마토절임]
재료 준비
재료(2인분) : 방울토마토 16개, 다진 양파 2큰술
[절임 소스] 레몬즙 2작은술, 설탕 또는 매실청 1작은술, 소금 1/6작은술,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유 2작은술, 파슬리가루 1/2작은술

만드는 법  
1. 다진 양파는 물에 10분 정도 담갔다가 건져 물기를 제거한다.
2. 방울토마토는 꼭지를 제거하고 꼭지 쪽에 십자 칼집을 내어 볼에 담는다.
3. 토마토가 담긴 볼에 끓는 물을 부어 1분 정도 지난 후 토마토의 껍질을 벗긴다.
4. 양파와 토마토, 절임 소스를 버무려 30분 이상 냉장 보관 후 차게 먹는다.

Today`s Recipe 2. 연어김밥 2종  
“맛있는 김밥의 비법은 배합초예요. 밥이 싱거우면 각 재료가 아무리 맛있어도 뭔가 허전한 맛이 나거든요. 밥에 소금, 참기름으로 맛을 내도 되지만 배합초로 새콤달콤하게 양념하면 밥만 먹어도 꽤나 맛있어요.”

연어김밥 2종에는 명란마요소스를 곁들였다. 명란젓, 마요네즈, 맛술, 설탕을 섞은 후 송송 썬 쪽파를 얹어냈다. 김밥을 이 소스에 찍어먹으면 감칠맛이 배가된다. 사진 송미성

연어김밥 2종에는 명란마요소스를 곁들였다. 명란젓, 마요네즈, 맛술, 설탕을 섞은 후 송송 썬 쪽파를 얹어냈다. 김밥을 이 소스에 찍어먹으면 감칠맛이 배가된다. 사진 송미성

재료 준비
재료(2인분, 김밥 4줄 분량) : 생연어 140g, 밥 2공기(400g), 김밥용 김 4장, 맛술 1/2큰술, 소금·후춧가루·식용유 적당량씩
[마요 소스]
마요네즈 1과 1/2큰술, 홀그레인 머스터드 1작은술, 설탕 1/2작은술, 소금 1/4작은술, 식초 1작은술, 후춧가루 적당량
[배합초] 식초 1큰술, 레몬즙 1/2큰술, 설탕 1큰술, 소금 1/2작은술
[아보카도김밥 속재료] 아보카도 1/2개, 크림치즈 4큰술(60g), 오이 1/2개
[달걀김밥 속재료] 맛살 1줄, 당근 30g, 꼬들 단무지 40g, 달걀 1개, 소금 약간, 맛술 1작은술, 식용유 적당량

만드는 법  
1. 연어는 가로로 얇게 슬라이스 한 다음 소금, 후춧가루를 뿌리고 맛술을 고루 부어 10분 정도 재운다.
2. ①의 연어를 키친타월로 가볍게 두드려 물기를 제거한다.
3.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연어를 올려 중불로 노릇하게 구운 후 칼로 다져 볼에 담는다.
4. ③의 볼에 마요 소스 재료를 넣어 다진 연어와 고루 버무려 연어마요를 완성한다.
5. 작은 볼에 분량의 배합초 재료를 넣고 잘 섞어서 배합초를 만든다.
6. 큰 볼에 따뜻한 밥을 담고 배합초를 넣어 고루 버무리면서 적당히 식힌다.
7. 아보카도 연어깁밥 재료를 손질한다. 오이는 채 썰고, 아보카도는 6등분한다.
8. 밥을 한 주먹 크기로 뭉쳐 김 위에 얇게 펼친 후 연어마요, 오이, 아보카도, 크림치즈를 넣고 돌돌 만다.
9. 달걀 연어김밥 재료를 손질한다. 맛살은 반으로 가르고 당근은 채 썬다. 달걀은 잘 풀어서 소금과 맛술을 넣어 밑간한다.
10. 달굴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당근을 볶은 후, 그 팬에 다시 식용유를 두르고 달걀물을 부어 얇게 부친다. 달걀지단은 적당한 두께로 썬다.
11. 밥을 한 주먹 크기로 뭉쳐 김 위에 얇게 펼친 후 연어마요, 맛살, 당근, 달걀지단, 단무지, 연어마요를 넣고 돌돌 만다.
12. ⑧의 아보카도 연어김밥과 ⑪의 달걀 연어김밥을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접시에 담는다.

손혜린 에디터 son.hyelin@joongang.co.kr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