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2021년 제1회 파머스마켓 개최

중앙일보

입력

경북 문경시와 도시재생지원센터는 6월 26일 토요일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점촌 문화의 거리 일대에서 올해 제1회 파머스마켓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6월 26일, 문화의 거리 일대

도시재생뉴딜사업(중심시가지형)의 일환인 이번 행사는 문화의 거리 내 행복상점가 상인회(회장 박서준), 점촌역전상점가 상인회(회장 배창우)가 후원하고, 문경청년연합이 주관하여 작년(5회)에 이어 개최된다.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행사 구역 소독과 셀러 등 부대행사 참가자들의 발열체크를 하고, 방문객들에게는 마스크 쓰기 계도 및 안심스티커를 부착할 예정이다.

마켓에는 공연팀 포함 약 60여개의 셀러들이 참가하며, 전통놀이를 중심으로 종이컵놀이, 자연놀이, 작은책 만들기 등 어린이 체험 행사 구역을 별도로 운영하여 가족 단위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제공할 예정이다.

박정호 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장은 “파머스마켓이 작년에 이어 점촌 원도심의 상권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행사가 되기를 바라며, 안전을 최우선으로 진행할 계획이니 시민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많은 시민들이 모이는 만큼 개개인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코로나 19를 예방하고, 이번 파머스마켓이 구도심의 침체된 경기를 활성화시키는 데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