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속 민주주의 경험, 연설·춤·노래로 표현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종합 10면

중앙일보와 중앙선관위가 공동주최하고 경희대가 후원하는 ‘강연 콘테스트’의 주제는 ‘참여하는 시민, 꽃피는 민주주의’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만이 민주주의의 성숙을 이뤄낸다’는 메시지다. 일상에서 겪은 시민들의 경험을 스피치·연극·춤·노래 등 자유로운 형식으로 표현했다. 3~4월 동영상 예선과 오프라인 본선을 거쳐 일반부와 청소년부 각각 7팀과 6팀이 2일 결선에 올랐다.

 결선에선 김홍신 작가를 위원장으로 정진영 경희대 부총장, 성악가 조용갑, 영화배우 안석환 등 7명의 전문가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50명으로 구성된 시민평가단 점수와 합산해 최종 수상자를 가렸다. 일반부 수상자들은 하반기부터 본지와 중앙선관위가 실시하는 초·중·고생 및 성인 대상의 시민교육 강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중앙일보와 중앙선관위는 현재 4개 대학과 운영 중인 학점인정 ‘시민교육’ 강좌를 2학기부터 확대할 계획이다. 두 기관이 공동 개설한 ‘시민교육’ 강의를 한 학기 동안 이수하면 3학점이 인정되고 중앙일보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된다. 양 기관은 5월 19일 열리는 세계교육포럼 시민교육 전시회에서 그동안의 교육 성과를 전시하는 공동 부스를 운영한다. 성인 대상 시민교육 프로그램도 공동 개발 중이다.

윤석만 기자

강연 콘테스트 수상자 (*는 청소년부)

■ 중앙선관위원장상(대상)
최규서(24), 정의여고(김경빈 외 26명)*

■ 중앙일보사장상(최우수상)
김은지(32·여), 용인외고(신지원 외 20명)*

■ 경희대총장상(우수상)
최은주(26·여), 서울방송고(김은비 외 12명)*

■ 장려상 이남미(32·여), 박호성(24) 외 2명, 왕지연(39·여) 외 5명, 이로빈(21·여) 외 1명
김동건(18·금정고 )*, 상원고(최효은 외 12명)*, 옥천고(김세환 외 22명)*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