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제왕, 스티브 잡스 못지않다" 아마존 '이수만 다큐' 만든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K엔터

K엔터’ 외 더 많은 상품도 함께 구독해보세요.

도 함께 구독하시겠어요?

지난해 공개된 2021 SM 콩그레스에서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SM의 미래계획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지난해 공개된 2021 SM 콩그레스에서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SM의 미래계획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SM엔터테인먼트

K팝 창시자 이수만을 조명하는 다큐멘터리가 미국에서 만들어진다. 아마존 스튜디오가 이수만 SM 총괄 프로듀서를 주인공으로 하는 다큐멘터리 ‘이수만: K팝의 왕’(Lee Soo Man: The King of K-Pop)을 제작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미국 매체 데드라인은 28일(현지시간) 이 총괄 프로듀서에 대한 다큐멘터리가 현재 제작되고 있으며, 아마존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프라임 비디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아직 공개 일자는 정해지지 않았지만, 다큐멘터리가 완성되면 전 세계 240개 국가에서 시청할 수 있다.

연출은 브리트니 스피어스, 발 킬머 등 할리우드 스타들의 다큐멘터리를 주로 제작해 온 중국계 미국인 영화감독 팅 푸가 맡았다. 푸는 이 총괄 프로듀서를 “스티브 잡스 못지않은 선견지명을 가진 미래학자이자 독창적인 창작으로 세계 엔터테인먼트를 장악한 기획자”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수만은 모든 곳에서 몽상가들의 반향을 일으킬 수 있는 현대판 윌리 웡카(로버트 달의 동화‘찰리와 초콜릿 공장’의 괴짜 발명가)”라며 “이 시대의 가장 영향력 있는 창작자 중 한 명의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어서 흥분된다”고 덧붙였다.

2019년 영국 BBC가 제작한 K팝 다큐멘터리에서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슈퍼엠 녹음에 참관하고 있다. 유튜브 LET'S KCULTURE 캡처

2019년 영국 BBC가 제작한 K팝 다큐멘터리에서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슈퍼엠 녹음에 참관하고 있다. 유튜브 LET'S KCULTURE 캡처

데드라인은 이 총괄 프로듀서와 SM에 대한 자세한 소개도 덧붙였다. 매체는 “(이수만이) 가수로 활동을 시작해 1989년 ‘아시아 최고 엔터테인먼트 그룹’을 표방하는 SM을 설립했다”며 “아티스트의 음악적 방향성, 선곡, 녹음, 마스터링 등 앨범 기획 전 과정을 총괄해 새로운 음악 트렌드를 창출하고 있다”는 SM 소개 문구를 인용했다.

해외 매체가 이 총괄 프로듀서를 조명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9년 영국 BBC는 K팝 시스템과 문화를 다룬 다큐멘터리 제작 과정에서 한국을 찾아 이 총괄 프로듀서를 직접 인터뷰했다. 당시 이 총괄 프로듀서는 SM 미국 진출 프로젝트 그룹 슈퍼엠의 녹음을 직접 참관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당시 BBC는 이 총괄 프로듀서에 대해 “K팝 성장에 있어 누구도 대체할 수 없을 만큼 큰 공헌을 했고, 30여 년에 걸쳐 음악 산업에 엄청난 영향을 끼친 상징적인 인물”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