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예담 작업실서 성행위 몰카?…이서한 "연출 상황" 재차 해명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사진 이서한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이서한 인스타그램 캡처

신인 배우 이서한이 자신의 SNS에 올린 영상에 대해 불법 촬영 의혹이 제기되자 이를 부인하며 추가로 사과문을 올렸다.

3일 이서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려움과 죄송스러운 마음에 말을 아낀 내 해명이 오히려 논란이 된 것 같아 용기 내어 다시 글을 올린다"며 자신이 찍은 영상은 불법 촬영물이 아니라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평소 친하게 지내는 친구들이 예담이 작업실에서 종종 음악도 듣고 영화도 보면서 술을 마셨다. 어제도 다섯 명이 모여서 술자리를 가졌고 12시가 넘어 술에 취한 한 친구와 예담이는 집으로 갔다"며 "나와 나머지 친구들은 한잔 더 하는 과정에서 요즘 많이 하는 연출된 상황 영상을 비공개 계정에 올린다는 것이 스토리에 올렸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배우라는 직업을 꿈꾸는 사람으로서 미숙한 모습으로 논란을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며 "영상으로 인해 불쾌하셨을 모든 분과 저를 아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리며, 앞으로 신중히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가수 방예담. 뉴스1

가수 방예담. 뉴스1

이서한은 1일 인스타그램에 '브레이킹 뉴스'라며 두 남녀가 소파에 누워 성적 행위를 하는 듯한 모습이 담긴 영상을 올렸다.

영상은 약 1시간 뒤 삭제됐으나 온라인 커뮤니티로 빠르게 퍼졌고, 일부 네티즌들 사이 불법 촬영물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장소는 가수 방예담의 작업실로, 영상 속 남성이 방예담이 아니냐는 추측도 나왔다.

이후 이서한은 "어제 올라간 영상은 남자 친구들끼리의 장난이었다"며 "영상의 장소가 예담이의 작업실이었던 점에 대해서 예담이와 예담이의 팬분들에게 죄송하다. 앞으로 이 영상에 대한 억측과 오해를 삼가주셨으면 좋겠다"고 사과했다.

이와 관련해 방예담은 이날 소속사 GF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심려를 끼쳐 드려 너무나 죄송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서한은 방예담과 동갑내기 친구다. 올해 1월 웹드라마 '없는 영화'로 데뷔했다.

방예담은 2012년 SBS TV 오디션 '케이팝스타' 시즌2에서 준우승했다. 2020년 그룹 '트레져'로 데뷔했으나, 2022년 팀을 탈퇴하고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종료했다. 지난해 말부터 소속사를 옮겨 솔로로 활동 중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