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가족] 길병원 이병훈·심재앙 교수팀 2연속 최우수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4면

수상

가천대 길병원 정형외과 이병훈·심재앙 교수팀이 최근 열린 ‘제42차 대한정형외과 스포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상은 이병훈·심재앙 교수가 공동으로 연구한 ‘무릎 관절 외상성 탈구로 인한 다중인대 손상의 최적의 수술적 치료의 알고리듬(algorithm) 연구’라는 주제로 받았다.

그동안 무릎 관절의 탈구로 인한 다발성 인대 손상은 예후가 불량해 인대 재건 및 봉합 수술의 시기와 방법, 치료의 알고리듬이 명확히 정립되지 않았다.

이번 연구는 현재까지도 치료방침 정립에 어려움이 있는 무릎 관절 탈구의 다중인대 손상 분야에 선구적인 연구결과로 평가받았다.

지난해에는 ‘관절경적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의 동종 건을 이용시의 임상적 결과’라는 논문으로 최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