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이하늬가 깐깐한 시어머니와 살던 곳…'99칸짜리 부잣집' 어디 [GO로케]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GO로케

GO로케’ 외 더 많은 상품도 함께 구독해보세요.

도 함께 구독하시겠어요?

'세작, 매혹된 자들'의 한 장면. 1화에서 내기 바둑을 두던 장소가 경주 옥산서원의 세심대다. 사진 tvN

'세작, 매혹된 자들'의 한 장면. 1화에서 내기 바둑을 두던 장소가 경주 옥산서원의 세심대다. 사진 tvN

시대극은 미술이 반이다. 한복과 장신구 같은 소품, 아름다운 궁궐과 기와집 같은 미장센이 극의 리얼리티도 살리고, 보는 재미를 더해준다. 최근 안방극장을 주름잡는 퓨전 사극 ‘세작, 매혹된 자들(tvN)’ ‘밤에 피는 꽃(MBC)’은 단아한 풍경의 고택이 두루 등장해 극의 기품을 한층 높여준다.

옥산서원 옆은 맑은 개울이 흐르는 세심대다. 회재 이언적 선생이 '마음을 씻는 장소'라 하여 이름 붙인 곳이다. '세작, 매혹된 자들'에서는 내기 바둑을 두는 장소를 등장한다. 백종현 기자

옥산서원 옆은 맑은 개울이 흐르는 세심대다. 회재 이언적 선생이 '마음을 씻는 장소'라 하여 이름 붙인 곳이다. '세작, 매혹된 자들'에서는 내기 바둑을 두는 장소를 등장한다. 백종현 기자

가상의 조선 임금 이인(조정석)과 세작(첩자) 강희수(신세경)의 운명적 사랑을 그리는 ‘세작, 매혹된 자들’에는 이름난 고택이 자주 보인다. 이를테면 두 주인공이 처음 만난 장소는 경북 경주의 옥산서원이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서원 9곳 중 한 곳으로, 1572년 건립됐다. 서원 옆에 세심대(洗心臺)라 불리는 너럭바위가 있는데, 이곳에서 희수가 바둑을 두는 장면을 연출했다. 영의정 강항순(손현주)과 그의 딸 희수가 머물던 가옥은 경남 함안의 일두고택으로 1570년대 중건했다고 전해진다.

'세작, 매혹된 자들' 속 안동 만휴정의 모습. '미스터 션샤인' 방영 이후 전국구 관광지로 거듭난 장소다. 사진 tvN

'세작, 매혹된 자들' 속 안동 만휴정의 모습. '미스터 션샤인' 방영 이후 전국구 관광지로 거듭난 장소다. 사진 tvN

희수가 복수를 다짐하며 3년간 은거하는 장소는 경북 안동의 만휴정이다. 계곡 안쪽에 숨어 있는 이 그림 같은 정자는 우리에게도 낯설지 않다. ‘미스터 션샤인(tvN)’에 등장한 뒤 전국구 명소로 뜬 그곳이다. 요즘도 주말이면 정자와 외나무다리, 계곡을 배경으로 인증 사진을 담아가는 젊은 연인을 여럿 볼 수 있다.

'밤에 피는 꽃'에서 여화와 깐깐한 시어머니가 살던 넓은 한옥은 경북 청송에 있는 송소고택이다. [사진 MBC]

'밤에 피는 꽃'에서 여화와 깐깐한 시어머니가 살던 넓은 한옥은 경북 청송에 있는 송소고택이다. [사진 MBC]

MBC ‘밤에 피는 꽃’도 있다. 밤만 되면 담을 넘어 의적 활동을 하는 15년차 수절과부 여화(이하늬)의 활약상을 그린 코믹 시대극인데, 경북 청송 덕천마을의 송소고택이 주 무대로 활용됐다. 여화의 거처로 나오는 기품 넘치는 가옥이 이곳이다. 조선 후기에 세워진 이 건축은 ‘99칸짜리 부잣집’으로 통할 만큼 규모가 장대하다. 후손이 대를 이어 관리하는 일두고택과 송소고택은 이른바 고택 체험도 가능하다. 관람은 물론이고 숙박도 할 수 있다.

‘고려 거란 전쟁(KBS2)’은 전쟁을 전면에 둔 사극답게 우아한 고택보다 산천과 들녘 풍경이 더 많이 보인다. 고려군 진영과 성내 마을, 시장 장면은 경북 문경의 가은오픈세트장(에코월드)에서 주로 촬영했다. 고구려궁과 안시성‧요동성 등이 재현돼 있어 후삼국과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한 작품에서 단골로 등장한다.

'고려 거란 전쟁'의 한 장면. 극중 통주성으로 등장한 이곳은 문경 가은오픈세트장의 요동성이다. 가은 오픈세트장은 일반인도 관람이 가능한 장소다. 사진 KBS2

'고려 거란 전쟁'의 한 장면. 극중 통주성으로 등장한 이곳은 문경 가은오픈세트장의 요동성이다. 가은 오픈세트장은 일반인도 관람이 가능한 장소다. 사진 KBS2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