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저출산, 신병교육대도 없앤다…육군 내년 1·9·25사단 해체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올해 초 강원도 원주시 육군 제36보병사단 신병교육 수료식에서 경례하는 장병. 연합뉴스

올해 초 강원도 원주시 육군 제36보병사단 신병교육 수료식에서 경례하는 장병. 연합뉴스

병력 자원이 줄어들면서 육군이 내년부터 일부 사단의 신병교육대대를 해체한다.

육군은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야전 신교대를 해체하거나 임무 해제할 방침이라고 5일 밝혔다.

우선 내년 1월부터 1사단, 9사단, 25사단의 신병교육대의 임무를 해제한다.

육군은 “연도별 임무 해제(해체) 부대는 임무와 개편 등 우선순위를 고려해 선정했다”며 “미래 신병교육대 운용 방안을 국방혁신 4.0에 반영했고, 부대 임무·시설개선사업·예산 등을 고려해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