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정기인사…담철곤 회장 장남 담서원씨 상무 승진

중앙일보

입력

담철곤 오리온 회장의 장남 담서원 상무. 오리온

담철곤 오리온 회장의 장남 담서원 상무. 오리온

오리온 그룹이 27일 담철곤 회장의 장남 담서원 수석부장을 상무로 승진하는 내용의 2023년 정기인사를 단행했다.

그룹 전 임원이 유임된 가운데 담서원 경영관리팀 수석부장이 경영관리담당 상무로 승진했다. 1989년생인 담 상무는 지난해 7월 오리온에 입사했다. 담 회장 슬하 1남 1녀 중 장남이다.

박종율 러시아 법인 대표이사는 러시아 법인을 크게 성장시켰다는 평가를 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사우랍 세이스 인도법인 대표이사와 징베이 중국 법인 마케팅팀장 등 2명은 첫 외국인 임원으로 선임됐다.

다음은 인사 사항.

◆전무 승진 ▶러시아 법인 대표이사 박종율 ▶베트남 법인 R&D본부장 문영복

◆상무 승진 〈한국 법인〉 ▶마케팅팀장 이혁제 ▶재경팀장 김영훈 ▶경영관리담당 담서원 〈중국 법인〉 ▶인사팀장 김윤흥 ▶마케팅팀장 징베이 ▶품질관리팀장 임대순 〈러시아 법인〉 ▶생산본부장 겸 트베리공장장 남혁우 〈인도 법인〉 ▶대표이사 사우랍 세이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