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전철서 노인 목조른 중학생…친구들은 영상 찍어 올렸다

중앙일보

입력 2021.01.22 13:48

업데이트 2021.01.22 15:08

경기 의정부경전철에서 중학생이 여성 노인의 목을 조르는 등 폭행하는 영상이 온라인에서 유포돼 논란이 되고 있다. 연합뉴스

경기 의정부경전철에서 중학생이 여성 노인의 목을 조르는 등 폭행하는 영상이 온라인에서 유포돼 논란이 되고 있다. 연합뉴스

경기 의정부경전철과 지하철 등 공공장소에서 중학생들이 노인을 폭행하는 장면을 담은 영상이 온라인에 유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2일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의정부경전철과 지하철 등에서 중학생들이 노약자석에서 노인들과 시비가 붙고 노인을 폭행하는 장면 등이 촬영된 영상이 게재돼 논란이 되고 있다.

해당 영상을 보면 의정부경전철에서 중학생으로 추정되는 남학생이 여성 노인의 목을 조르고 바닥으로 넘어뜨리는 등의 모습이 담겨있다. 두 사람은 서로 심한 욕설을 주고받기도 했다.

또 다른 영상 속에는 지하철 노약자석에 앉아 있던 남학생이 서 있던 남성 노인과 시비가 붙어 욕설하는 장면 등이 찍혔다.

이 영상은 영상 속 학생들이 직접 촬영해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촬영 일시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영상 속 주인공이 의정부지역에 사는 중학생들이라는 제보가 잇따르자 경찰은 학생들의 신원을 특정하고 사실관계 파악에 나섰다.

의정부경찰서는 “영상 속 인물은 이제 중학교 2학년에 올라가는 학생으로 해당 영상에 관해 더 조사가 필요하다”며 “사실관계가 파악되면 폭행혐의로 기소의견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