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오루 소 우랑 ‘먹방’

중앙일보

입력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피에스타 차오루가 거침 없는 먹방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20일 밤 8시 방송된 E채널 홈 푸드 예능 버라이어티 ‘먹!킷리스트, 식식한 소녀들’(이하 ‘식식한 소녀들’)에서는 정진운과 정준하, 루나, 차오루, 허영지, 박보람, 자이언트 핑크가 유서 깊은 선비의 고장에서 뿌리 깊은 집밥의 맛을 보기 위해 경상남도 안동을 찾았다.

방송에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식신소녀’들은 수백 년 전통의 안동 향토음식을 먹기 위해 기다리던 중 의문의 식재료를 발견했다. 대륙 소녀 차오루는 어떤 재료인지 짐작도 하지 못하는 소녀들과 달리 단번에 그 정체를 알아 맞췄다. 식재료의 정체는 다름 아닌 소 생식기.

집밥 고수는 소 생식기를 푹 고아 만든 안동 향토음식 우랑 곰탕을 소개했다. ‘식식한 소녀들’에서 기미 진운으로 활약하고 있는 정진운 조차 소 생식기라는 말에 우랑 곰탕을 맛보는 것을 망설였다.

하지만 첫 만남에서 이미 중국에서 소 생시기 요리를 맛봤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던 차오루는 거침없이 우랑 곰탕을 먹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집밥 고수에게 “우랑 곰탕을 먹으면 남성분들 정력에 좋나요?” 등 맏언니다운 질문을 과감하게 던져 현장에 웃음을 안겼다.

정진운은 정력에 좋다는 집밥 고수의 설명이 끝나자마자 건더기는 물론 국물까지 그릇째 마셔 폭소케 했다. 차오루와 정진운의 거침없는 먹방에 소녀들도 하나 둘씩 용기를 내 숟가락을 들었고, 결국 우랑 곰탕 특유의 맛에 빠져 헤어나오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식식한 소녀들’은 매주 월요일 밤 8시 E채널에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