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총선 투표율 오전 11시 14.5%…21대 총선보다 0.8%p 낮아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제22대 국회의원선거 투표일인 10일 오전 충남 논산 연산초등학교에 마련된 연산 제1투표소에서 양지서당 유정욱 훈장을 비롯한 가족이 투표한 뒤 인증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뉴스1

제22대 국회의원선거 투표일인 10일 오전 충남 논산 연산초등학교에 마련된 연산 제1투표소에서 양지서당 유정욱 훈장을 비롯한 가족이 투표한 뒤 인증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뉴스1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 투표율이 10일 오전 11시 기준 14.5%로 집계됐다. 21대 총선 같은 시간 15.3%보다 0.8%포인트 낮은 수치다. 20대(16.1%) 보다는 1.6%포인트 낮다.

지난 5∼6일 실시된 사전투표(투표율 31.28%)는 포함되지 않았다. 사전투표는 거소(우편을 통한)투표, 선상투표, 재외투표와 함께 오후 1시부터 공개되는 투표율에 합산한다.

오전 11시까지 투표율은 충남과 경남이 16.2%로 가장 높다. 이어 대구·강원 16.0%, 경북 15.9%, 대전·충북 15.6%, 부산 14.8%, 제주 14.7%, 경기 14.5%, 인천 14.0% 순이다.

투표율이 가장 낮은 곳은 광주 12.1%다. 이어 전북 12.9%, 세종 13.0%, 전남 13.1%, 서울 13.2% 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시스템에 따르면 10일 오전 11시 기준 전체 유권자 4428만11명 중 642만4367명이 투표에 참여, 투표율 14.5%를 기록했다.뉴스1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시스템에 따르면 10일 오전 11시 기준 전체 유권자 4428만11명 중 642만4367명이 투표에 참여, 투표율 14.5%를 기록했다.뉴스1

이번 총선 전체 유권자는 4428만11명이다. 우편 및 사전투표 인원을 제외한 본투표 선거인수는 3020만1606명이다.

투표는 전국 1만4259개 투표소에서 이날 오전 6시~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본인 확인을 위해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민등록지 관할 투표소에서 투표하면 된다.

이번 총선에서는 지역구 254명, 비례대표 46명 등 300명의 국회의원이 선출된다. 지역구 선거에 21개 정당, 비례대표 선거에 38개 정당이 유권자의 선택을 기다린다.

개표는 전국 254곳 개표소에서 오후 6시 30분쯤부터 시작될 전망이다. 수검표 제도가 처음 시행되면서 지역구 당선자는 이르면 자정쯤 대략적인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전체 254석 윤곽은 11일 오전 1~2시쯤 드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비례대표 개표의 경우 정당 숫자가 크게 늘어 용지가 역대급으로 길어진 51.7㎝여서 기존의 계표기가 아닌 손으로 개표하면서 시간이 더 걸릴 전망이다. 이에 비례대표 당선자는 11일 오전 5시쯤 결정될 것으로 선관위는 전망했다.

실제 개표 종료는 지역구 선거는 11일 오전 4시쯤, 비례대표 선거는 11일 오전 6시쯤이 될 것으로 선관위는 내다봤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