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공 3㎞서 목표물 15㎝ 오차 명중…'올해의 탑건' 김우영 대위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올해 공군 최고의 조종사인 '탑건'(Top Gun)에 F-15K 조종사인 김우영(27) 대위가 선정됐다.

공군이 2023년 '탑건(Top Gun)'에 공군 제11전투비행단 김우영 대위(27)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탑건'에 선정된 김우영 대위. 연합뉴스

공군이 2023년 '탑건(Top Gun)'에 공군 제11전투비행단 김우영 대위(27)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탑건'에 선정된 김우영 대위. 연합뉴스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공군은 19일 서울 공군호텔에서 '2023년 공군 공중사격대회' 시상식을 열었다. 김 대위는 최고의 공중전투 기량을 갖춘 조종사와 비행대대를 선정하는 공군 공중사격대회에서 올해 공중사격 분야에서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둬 '탑건' 칭호를 얻게 됐다.

특히 김 대위는 가상의 지대공 미사일 위협을 뚫고 목표지점으로 들어가 3㎞ 상공에서 지상의 목표물을 정확히 명중시키는 능력을 평가하는 '공대지 폭격' 부문에서 압도적 실력을 보였다고 공군은 전했다.김 대위의 폭격 오차는 15㎝에 불과했다.

2020년 고등비행교육을 수료한 그는 영공방위 최일선 부대인 공군 제11전투비행단에서 작전 편대원으로 조종사들에 대한 승급, 재자격, 자격 부여를 담당하고 있다. 주기종인 F-15K 517시간을 포함해 총 718시간의 비행시간을 보유한다.

공군이 2023년 '탑건(Top Gun)'에 공군 제11전투비행단 김우영 대위(27)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연합뉴스

공군이 2023년 '탑건(Top Gun)'에 공군 제11전투비행단 김우영 대위(27)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연합뉴스

올해 한미 연합공중훈련인 '비질런트 디펜스'(Vigilant Defense)와 대규모 공중종합훈련 '소링 이글'(Soaring Eagle) 등에 참가해 실전 기량을 쌓았으며 주변국의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 진입 시 대응출격 임무도 완수했다.

김 대위는 "어떤 상황에서도 즉각 출격해 압도적으로 적을 제압할 수 있는 믿음직한 조종사가 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 대위 외에도 8전비 제203전투비행대대전륜찬 대위(FA-50), 10전비 153전투비행대대 김영석 대위(F-4E), 10전비 201전투비행대대 김민주 소령(F-5), 17전비 151전투비행대대 원도연 소령(F-35A), 19전비 162전투비행대대 임병현 대위(F-16), 20전비 121전투비행대대 김기영 대위(KF-16)가 이날 시상식에서 각각 국방부장관상을 받는다.

또 이번 공중사격대회 공중사격 분야 종합 최우수 대대(대통령상)로는 11전비 제102전투비행대대(F-15K)와 8전비 203전투비행대대(FA-50), 10전비 201전투비행대대(F-5)가 각각 선정됐다.

영화 '빨간 마후라(머플러)'의 배경인 강릉기지 소속으로서 이번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조종사에게 수여하는 '신영균 특별상'은 18전비105전투비행대대 한상호 대위가 받는다.

이와 함께 이번 대회 공중투하 분야에선 제15특수임무비행단 제256공수비행대대 이재헌 소령(진), 탐색구조 분야에선 제6탐색구조비행전대 제235탐색구조비행대대 김동현 소령, 항공정찰 분야에선 제39정찰비행단제131정찰비행대대 박주환 대위가 각각 최우수 조종사로 선정돼 국방부 장관상을 받게 됐다.

이 대회에 처음 참가한 조종사들 가운데 성적이 우수한 조종사에게 수여하는 '우수신인상'은 10전비 153전투비행대대성재민 대위 등 10명이 받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