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부산항만공사, 동절기 대비 건설 현장 특별점검 시행

중앙일보

입력

부산항만공사(BPA)는 겨울철을 맞아 건설 현장 중대 재해예방을 위해 12월 6일 부산항 신항 건설 현장을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및 근로자 방한용품 지원을 시행하였다.

주요 점검 내용은 ▲동절기 대비 안전 위해요소 점검, ▲동절기 품질관리 및 시험·검사의 적정성, ▲재해 예방시설 순찰 및 조치계획 점검, ▲건설장비 반입, 작업 허가제 운영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각 현장 동절기 대비 중대 재해 예방을 위하여 안전·품질 관리를 각별히 주의 중이며 안전사고 예방에 적극 노력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동절기 건설 현장 근로자 한랭 질환 예방을 위하여 방한용품을 지원하였다.

이에 BPA 강준석 사장은 “동절기에 대비하여 특별 안전 점검을 추진하여, 부산항 신항 조성을 위한 건설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히 기할 것”을 지시했으며, “방한용품을 통하여 건설 현장 근로자의 건강 증진 및 안전 예방을 기원한다.”고 격려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