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문혜경, AG 소프트테니스 여자 단식 금메달

중앙일보

입력

문혜경. 연합뉴스

문혜경. 연합뉴스

문혜경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소프트테니스 여자 단식 금메달을 따냈다.

문혜경은 7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결승에서 일본의 다카하시 노아를 4-0(4-2 4-2 4-0 4-0)으로 가볍게 따돌렸다. 이번 대회 한국 소프트테니스의 첫 번째 금메달이다.

한국에서 정구라고도 불리는 소프트테니스는 아시안게임의 숨은 효자 종목으로 불린다. 2014년 인천 대회에서 금메달 7개를 휩쓸었다. 2018년 자카트라-팔렘방 대회에서도 금메달 2개를 땄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혼합복식과 단체전 은메달을 따낸 문혜경은 이번 대회에선 단식 금메달과 혼합복식 및 단체전 동메달의 성과를 냈다.

한국 선수의 아시안게임 소프트테니스 여자 단식 우승은 2014년 인천 대회 김보미 이후 올해 문혜경이 9년 만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