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코로나

'위드 코로나' 시동 거는 호주, '백신 여권' 대상에 한국 포함

중앙일보

입력 2021.09.14 16:28

지난 12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의 밸모럴 해변. 피서객들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해변에 모여 있다. [AFP=연합뉴스]

지난 12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의 밸모럴 해변. 피서객들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해변에 모여 있다. [AFP=연합뉴스]

"여권에 묻은 먼지를 털어내라"

호주 정부가 이번 주 내 한국 등 몇몇 국가와 '백신 여권'을 시행한다고 발표하면서 호주인 사이에서 유행하는 말이라고 CNN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백신 여권’은 1년 6개월 전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봉쇄를 감행했던 호주가 본격적으로 국가를 재개방하기에 앞서 쏘는 신호탄이라고 CNN은 전했다.

이에 따르면 댄 테한 호주 무역관광부 장관은 해외의 주요 국가들과 백신 여권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히면서 해당 국가로 싱가포르, 한국, 일본, 영국, 미국 등을 꼽았다. 백신 접종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큐알(QR) 코드'를 여권과 연결해 해당 국가들과 출입국 시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호주는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모더나, 얀센 백신을 맞은 사람만 출입국시 백신 접종자로 인정하고 있다. 중국과 러시아에서 만든 백신은 인정되지 않는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 [EPA=연합뉴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 [EPA=연합뉴스]

그간 가장 엄격하게 봉쇄를 했던 국가인 호주는 석 달 내 ‘위드 코로나’를 시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호주 국민의 80%가 완전 접종을 마치는 시점에 자유로운 해외여행을 재개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호주는 현재 1차 접종률 70%대, 2차 접종률은 40%대를 기록하고 있다. 목표치는 11월 말에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단 한국 등 몇몇 국가와 백신 여권을 시행한 뒤 해외여행을 전면 개방한다는 계획이다. 호주는 항공 좌석 수가 부족할 경우를 대비해 정부와 항공사가 협력해 비행 노선 재편을 준비하고 있다.

호주의 이런 움직임은 백신 접종률이 올라간 것에 더해 한편에선 시드니, 멜버른, 캔버라 등 인구가 밀집된 대도시를 중심으로 델타 바이러스의 확산이 지속되는 상황도 고려됐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이번 델타 확산은 시드니에서 '완전 접종자'가 야외에서 피크닉을 할 수 있도록 제한을 완화하면서 심화했다. 시드니가 포함된 뉴사우스웨일스주는 12일 하루 동안 1257명이 확진되고 7명이 사망했다. 역설적이지만 언제까지 봉쇄로 바이러스와 싸울 수 없다는 인식이 퍼지면서 방역 정책을 선회했단 얘기다.

이에 따라 뉴사우스웨일스주는 호주 연방정부에 앞서 재개방 시행 계획을 세웠다. 완전 접종률이 70%에 도달하는 10월 하순부터 완전 접종자를 중심으로 술집, 체육관, 실내 모임을 재개한다는 내용이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뉴사우스웨일스주의 개방은 호주의 '위드 코로나' 시범 케이스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싱가포르의 한 수족관에서 관람객들이 수조 안을 들여다보고 있다.[AFP=연합뉴스]

지난 10일(현지시간) 싱가포르의 한 수족관에서 관람객들이 수조 안을 들여다보고 있다.[AFP=연합뉴스]

'언제까지 봉쇄로 코로나19를 막을 수는 없다'는 생각은 백신 접종률이 높지 않은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도 퍼지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으로 최악의 인명 피해를 입고 있는 동남아 국가들이 싱가포르를 거울 삼아 방역 정책을 변경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백신 접종률이 높은 싱가포르에서도 델타 변이가 확산하는 모습을 보면서, 봉쇄로 코로나19를 막을 수도 없으며 경제적 피해도 더 이상 감당할 수 없다는 판단에서다.

앞서 동남아 지역의 공장 폐쇄는 전 세계적 공급망 문제를 야기하면서 파문을 일으켰다. 말레이시아는 코로나19 일일 확진자 수가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2021년 성장률 전망치가 기존(3~4%)의 절반으로 줄었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등에서는 코로나19를 풍토병으로 취급하는 움직임이 커지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