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 SHOT] 지역축제 가보니…먹거리·놀거리 많은 ‘이곳’이 최고

중앙일보

입력 2018.09.07 08:00

지역축제 만족도

지역축제 만족도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관광산업연구소와 여론조사 전문기관컨슈머인사이트가 공동 수행하는 ‘주례 여행 행태 및 계획 조사’에서 지난 2017년 1년 52주간(매주 500명, 연간 2만 6000명) 방문한 지역축제 만족도 조사 결과, 김제지평선축제가 71개의 지역축제 중 종합만족도 1위를 차지했다.

컨슈머인사이트는 2016~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발표 702개 지역축제 중 방문경험 응답자 60 사례 이상인 71개 축제를 중심으로 지난 1년간 다녀온 지역축제 ‘만족도’와 ‘ 추천 의향’을 합산해 ‘종합 만족도’를 구했다.

이 조사에서 71개 지역축제의 종합만족도는 평균 635점이었고, 김제지평선축제가 716점(1000점 만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김제지평선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5연속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김제시 일원(벽골제 중심)에서 농경문화를 직접 느끼고  체험하는 전통역사축제로 올해로 20주년을 맞으며, 대한민국 대표 지역축제로 자리 잡았다. 이어서  담양대나무축제(710점)가 2위, 순천만갈대축제( 706점)가 3위에 오르며 전라도 지역의 축제들이 만족도 상위권을 차지했다. 수원화성문화제와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가 각각 694점과 693점으로 4위, 5위에 올랐다.

https://news.joins.com/issue/10871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