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현, 의사 남편과 이혼 "1년 전 결혼생활 정리, 후회 없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배우 오승현. 위룰이엔티

배우 오승현. 위룰이엔티

배우 오승현(46)이 7년 만에 이혼했다.

오승현은 1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네 맞습니다. 지난해 봄, 그러니까 1년 전 결혼생활을 정리했습니다”라며 “아이는 없습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너무나 아팠고 충분히 신중했기에 후회는 없습니다”라며 “완연한 봄이네요. 여러분에게도 저에게도 다정한 봄이 되어주길 바래봅니다”라고 했다.

오승현은 2016년 한살 연하 의사와 3년 열애 끝에 결혼했다. 2년 만인 2018년 임신 소식이 알려졌으나, 안타깝게 유산했다. 그는 2019년 SBS TV ‘의사요한’(2019)으로 복귀했으며, 이후 활동이 없는 상태다.

오승현은 1978년생으로 2000년 드라마 ‘루키’로 데뷔했다. ‘스크린’, ‘천생연분’, ‘백설공주’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영화 ‘킬러들의 수다’, ‘김관장 대 김관장 대 김관장’ 등에도 출연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