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HR 플랫폼 flex '플렉스 테니스 클럽 앳 강남' 개장

중앙일보

입력

사진 플렉스

사진 플렉스

HR 플랫폼 기업 플렉스(flex)가 지난 1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브랜드 테니스장 '플렉스 테니스 클럽 앳 강남'을 개장했다.

플렉스가 추구하는 '팀의 가치'와 브랜드의 고유한 인상을 담은 플렉스 테니스 클럽은 기존 고객은 물론 및 잠재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곳에선 테니스를 비롯한 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총 800평 규모로 3면의 정식 하드코트와 1면의 레슨 코트로 이뤄졌다. 블랙과 화이트 색으로 기존 테니스 코트와는 다른 이색적인 느낌을 연출했다. 국가대표급 전문 코치가 운영하는 체계적인 레슨 프로그램, 직장인을 위한 정기 대회, 테니스 동호인을 위한 일반 대관도 운영될 예정이다.

플렉스는 팀의 가치를 보다 직관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다양한 스포츠 단체와의 스폰서십을 통해 브랜딩을 강화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확대하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플렉스 장해남 대표는 "플렉스 테니스 클럽은 플렉스의 방향성을 상징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라면서 "플렉스 고객사와 유저 사이 테니스를 매개로 한 소통의 장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