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디올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 대담한 시각으로 재해석된 Lady Dior 공개

중앙선데이

입력

사진 제공: 디올(DIOR)

사진 제공: 디올(DIOR)

프랑스 럭셔리 패션하우스 디올(DIOR)이 서울 성수동 컨셉 스토어에 Lady Dior Celebration(레이디 디올 셀레브레이션) 전시회를 진행하고 있다.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는 디올과 한국의 견고한 인연과 끊임없이 재창조되는 시대를 초월한 브랜드의 아이콘 Lady Dior의 특별한 역사가 깃들어 있는 뛰어난 장인 정신을 조명하며, 상징적인 한국 아티스트 24인과 글로벌 아티스트의 작품들을 공개했다.

이헌정(Lee Hun Chung)/윤예섬(Yesum Yoon). 사진 제공: 디올(DIOR)

이헌정(Lee Hun Chung)/윤예섬(Yesum Yoon). 사진 제공: 디올(DIOR)

한국 아티스트로는 박선기(Bahk Seon Ghi), 최정화(Choi Jeong Hwa), 지지수(Gigisue), 김홍석(Gimhongsok), 하종현(Ha Chong-Hyun), 김희원(Heewon Kim), 오세정(Jay Sae Jung Oh), 이지아(Jia Lee), 권죽희(Jukhee Kwon), 이정진(Jungjin Lee), 홍정표(Jungpyo Hong), 이광호(Kwangho Lee), 천경우(Kyungwoo Chun), 이불(Lee Bul), 이헌정(Lee Hun Chung), 이건용(Lee Kun-Yong), 김민정(Minjung Kim), 오유경(Oh You Kyeong), 황란(Ran Hwang), 수 써니 박(Soo Sunny Park), 강서경(Suki Seokyeong Kang), 박원민(Wonmin Park), 윤예섬(Yesum Yoon), 제이디 차(Zadie Xa)가 참여했다.

글로벌 아티스트의 작품도 함께 전시되어 무한한 잠재력으로 가득한 전시 공간을 가득 채웠으며, 전시 공간의 중심부에 자리한 이불(Lee Bul)의 조각 작품 Cella는 전시회에 한층 풍성한 매력을 더해준다.

이와 같이 이번 전시회는 전 세계 아티스트들의 대담한 시각으로 매 시즌 새롭게 재해석된 Lady Dior(레이디 디올)을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디올의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는 오는 17일까지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디올 성수 컨셉 스토어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현장 등록뿐만 아니라 DIOR SEONGSU 앱에서 전시 방문 예약이 가능하다.

조효민 기자 jo.hyomi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