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구미대, ‘하이브 사업’ 관련 3개 학과 신설

중앙일보

입력

구미대학교는 2024년도에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하이브, HiVE) 사업 관련 3개 학과를 개설하고 지역 산업 환경 변화에 선제 대응하고 나섰다.

하이브 사업에 선정된 학과는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정원 60명)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과(정원 20명)▲도시조경디자인과(정원 15명)로 총 95명을 모집한다.

신입생들에게는 1, 2학기 전액 장학금, 해외 선진기업 탐방, 직무중심 특화 프로그램, 파트너사와의 인턴십, 공동기술 개발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지원과 혜택이 주어질 계획이다.

여기에다 반도체, 메타버스, 조경디자인 관련 산업은 기업체가 투자를 확대하는 추세여서 신입생들에게는 졸업 후 취업의 문이 활짝 열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구미대는 지난 4월 구미시와 함께 ‘2023 하이브 사업’에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하이브 사업은 학령인구 감소, 지역소멸 등에 대응하기 위해 전문대학과 기초자치단체가 협력 체제를 구축하고 지역특화분야 인력을 양성하는 사업이다.

구미대·구미시 컨소시엄은 2년간 국비 36억원과 시비 4억원 등 총 40억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인재를 양성한다.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반도체 웨이퍼 공정에 대한 수업을 듣고 있다.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반도체 웨이퍼 공정에 대한 수업을 듣고 있다.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는 정부와 지자체에서 지역 특화사업(반도체)으로 중점 육성하는 주요 학부다. 기존 전자통신컴퓨터공학부에서 사이브 사업과 연계해 학제가 개편됐다. 2년 과정으로 60명을 모집한다.

하이브 사업 선정에 따라 2024학년도 신입생에게 1학기, 2학기 전액 특별 장학금 지급되는 것이 큰 장점이다.

이와 함께 반도체 업체에서 필요로 하는 전문자격증 취득 과정과 현장 직무교육을 지원하는 ‘GU 커리어브릿지’프로그램은 이 학부의 차별화된 장점으로 부각되고 있다.

또한 해외 선진기업 탐방 기회 제공, 반도체 특화 박람회 견학, 산업체 전문가 특강, 경진대회 참가 지원 등의 프로그램과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학부는 21세기 정보사회의 기술문명을 주도하는 차세대 반도체 산업을 이끌 전문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고 구미 반도체 특구 선정도 추진되고 있어 미래 청사진이 밝다.

이에 전문가 양성을 위해 반도체 공정 설비에 필수 요소인 제어기술, 로봇기술, 전장기술, 기구설계기술의 습득을 위한 기초전자공학, PLC제어, C프로그래밍, 모터제어, CAD 등을 핵심 교육 과정으로 삼고 있다.

이 학부는 반도체 공정 설비의 유지·보수할 수 있는 자격증을 100% 취득하는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종합 반도체 글로벌 기업, 반도체 웨이퍼 전문기업인 SK실트론 등 소재와 장비 기업들이 국내에 많아 취업의 기회는 활짝 열려 있다.

관련 분야 자격증으로는 반도체유지보수기능사, 생산자동화기능사, 전자캐드기능사, 반도체설계산업기사, 전자산업기사, 정보통신산업기사, 디지털제어산업기사, 전자계산기제어산업기사, 정보처리산업기사 등이 있다.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과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과 학생이 가상현실 캐릭터를 운영해 보고 있다.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과 학생이 가상현실 캐릭터를 운영해 보고 있다.

구미대는 국내 최초, 국내 유일의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과를 신설해 2024년부터 2년 과정으로 20명을 모집한다.

하이브 사업 참여로 2024년 신입생들에게 100% 특별 장학금이 지급된다. 학비 부담도 없고 취업문도 활짝 열려있다.

네이버, 카카오, 구글코리아 등 국내외 150여개 파트너사를 보유한 한국디지털광고협회와 협약을 맺고 있어 파트너사 현장 인턴십을 수행한 후 잡 매칭으로 이어지는 현장 중심 취업특화 교육 과정을 운영하는 것이 눈에 띈다.

이 학과는 포토샵, 3D모델링, 메타 월드 구축 등 생성형 AI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마케팅콘텐츠 기획과 디자인 스킬 교육을 중심으로 교육과정을 준비하고 있다. 교육과정에 따른 주기적인 기업 매칭으로 취업과 바로 연계할 계획이다.

또한 20명이 동시에 가상현실(VR) 실습이 가능한 차별화된 메타 VR랩을 구축해 학생들이 가상공간에 접속해 실제 수업과 유사한 방식으로 수업을 들을 수 있다,

교수와 학생이 동시에 접속해 실시간 상호작용이 가능하고, 가상 환경에 학습자가 주도적으로 실습을 진행할 예정이다.

메타버스디지털마케팅 교육을 통해 페이스북 블루프린터, 구글애드위즈 및 구글 애널리틱스 자격증(GAIQ), MS, AI 국제자격증과 더불어 멀티미디어콘텐츠제작전문가, 검색광고마케터, 메타버스강사자격증 등의 국내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2년 간의 정규 과정 이수와 자격증 취득을 통해 메타버스 크리에이터, 이커머스 콘텐츠마케터와 MD, 브랜드마케터, 퍼포먼스마케터로 일할 수 있다. 사회 전반에 걸쳐 AI 적용 분야가 급속도로 확대됨에 따라 인력 수요에 따른 취업 전망이 매우 밝다.

도시조경디자인과

도시조경디자인과 학생이 지도를 받고 있는 모습.

도시조경디자인과 학생이 지도를 받고 있는 모습.

도시조경디자인학과는 기존 조경학과에서 도시 조경 환경을 디자인하고 조성하는 전문기술인 양성을 목표로 HiVE 사업과 연계해 학제가 개편됐다. 2년 과정에 15명을 모집한다.

이 학과 역시 하이브 사업의 혜택을 받아 2024년 신입생에게 전액 특별 장학금이 지급된다. 학생 수가 상대적으로 적어 지도교수로부터 특별 지도를 받을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기업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창업동아리, 기업연계 캡스톤 디자인, 산학공동 연구 기술과제 개발 참여를 통해 성과를 도출하고 학생들과 특허출원을 공동으로 진행하는 등 차별화를 둔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이 학과는 스마트 기술을 활용하여 스마트 도시와 농촌 환경을 구축하는 등 도시와 농촌을 새롭게 디자인함으로써 시민들에게 건강한 조경 공간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조경디자인, 조경시공 및 관리 등을 통한 도시농업 전문가 양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관련 취득자격증으로는 조경기능사, 조경산업기사, 식물보호 산업기사, 생태복원산업기사, 조경관리사, 홈가드닝 1급, 원예지도사, 원예심리상담사, 원예복지사 등이 있다.

최근 트랜드로 생활공간을 아름답게 가꾸고 자연 환경의 유지 관리에 시민들의 관심 증가하면서 기업체들이 관련 투자를 확대하고 있어 성장성이 높다고 할 수 있다.

삼성물산, 삼성에버랜드, 롯데건설, CJ 대한통운 건설, 비발디파크, 골프존엔카운티, 아난티 리조트, 조경설계 회사, 조경종합엔지니어링 등의 대표적 취업처와 함께 프리랜서로도 활동 범위가 점차 넓혀지고 있다.

이승환 총장은 “하이브 사업 관련 3개 학과들은 구미시의 추진 의지와 구미대의 교육 역량이 만나 큰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구미시가 반도체, 메타버스, 조경디자인 분야의 1등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양질의 교육을 통해 전문가 배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