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국가대표 수비수 권경원 영입

중앙일보

입력 2021.07.15 14:28

권경원이 성남과 6개월 계약을 맺었다. [사진 성남FC]

권경원이 성남과 6개월 계약을 맺었다. [사진 성남FC]

프로축구 성남FC가 국가대표 센터백 권경원을 영입했다.

올 시즌까지 6개월 단기 계약

성남 구단은 15일 권경원과 6개월 단기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올 시즌까지만 성남에서 뛴다. 전북 현대와 계약이 만료된 권경원은 자유계약 신분이었다.

2013년 전북 현대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한 권경원은 알 아흘리(UAE), 톈진 취안젠을 거쳤다. 2019년 전북으로 복귀한 뒤 군복무를 위해 상무에 입대했다. 지난 6일 전역했다.

태극마크를 달고는 A매치 16경기에 출전했다. 1m88㎝의 큰 키를 이용한 제공권, 수비 리딩, 빌드업이 강점이다. 권경원은 "팀이 지금 여러모로 어려운 상황에 놓여있는데 어떻게든 팀에 도움이 되고 싶다. 이 상황을 잘 이겨내고 팀이 더 높은 순위에 오를 수 있도록 팀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