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 SHOT] 인사담당자 10명 중 8명…“직원 육아휴직 부담스럽다”

중앙일보

입력 2018.03.06 08:00

인사담당자 10명 중 8명, 직원 육아휴직 부담스럽다

인사담당자 10명 중 8명, 직원 육아휴직 부담스럽다

여전히 많은 기업이 현실적인 이유로 직원들의 육아휴직 사용을 부담스럽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사람인이 기업 인사담당자 226명을 대상으로 ‘육아휴직 사용 부담 여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직원의 육아휴직 사용에 부담을 느낀다는 기업은 84.1%였다.
부담을 느끼는 이유로는 ‘대체인력 채용에 시간과 비용이 발생해서’가 가장 많았고, 이어서 ‘기존 직원들의 업무가 과중 돼서’라고 답했다.
기업들은 육아휴직 등 가족 친화정책이 자리 잡기 위해서는 ‘제도 시행에 따른 정부의 실질적인 지원 마련’이 가장 필요하다고 답했고, 경영진과 직원들의 의식전환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타냈다.

 http://news.joins.com/issue/10871

http://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