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급 피라미드 깨부수는 맛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종합 20면

드라마 ‘피라미드 게임’은 합법적 왕따를 만들어내는 ‘피라미드 게임’을 깨기 위해 분투하는 전학생 이야기다. [사진 티빙]

드라마 ‘피라미드 게임’은 합법적 왕따를 만들어내는 ‘피라미드 게임’을 깨기 위해 분투하는 전학생 이야기다. [사진 티빙]

A등급에 반기를 든 F등급(‘피라미드 게임’), 재벌가 입성을 꿈꾸는 마이너리거들(‘로얄로더’), 상위 0.01%가 다니는 고등학교에 균열을 가져온 전학생(‘하이라키’) 등 ‘언더독’(게임이나 스포츠에서 우승 또는 승리할 확률이 적은 팀 또는 선수)들의 반란을 담은 드라마들이 잇따라 등장하고 있다. 이들이 저항하고 반란을 일으키는 대상이 점점 공고해지는 계급 구조, 학교 폭력, 구조적 갑질 등이란 점에서 시청자들에게 쾌감을 선사한다는 분석이다.

지난달 29일 첫 방송한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피라미드 게임’은 고등학교를 무대로 한 하이틴 드라마지만, 10대의 순수함이나 우정 같은 건 없다. 피라미드 계급을 둘러싼 교묘하고 악랄한 인간 본성을 그린다. 성수지(김지연)가 매달 마지막 주 목요일 모바일 투표를 통해 합법적 왕따를 만들어내는 백연여고 2학년 5반에 전학을 오면서부터 이야기가 시작된다. 전학을 오자마자 F등급인 왕따가 된 성수지는 불합리한 이 게임을 깨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이 과정에서 성수지는 이중 인격의 A등급 백하린(장다아), 전교 1등의 반장 서도아(신슬기), 아이돌 연습생 임예림(강나언), 공식 왕따 명자은(류다은) 등과 대립하거나 손을 잡는다.

출연진 대부분은 장편 드라마 주인공이 처음이다. 장다아는 아이돌그룹 아이브 장원영의 언니로 화제가 됐으며, 신슬기는 넷플릭스 예능 ‘솔로지옥 시즌2’에 출연했다. 류다인 역시 JTBC ‘18어게인’, tvN ‘일타스캔들’을 거쳐 첫 주연을 맡았다.

‘피라미드 게임’은 유럽 최대 규모 시리즈물 행사인 프랑스 ‘시리즈 마니아’에 K콘텐트로선 유일하게 초청받았고, 국내에선 티빙 주간 유료가입기여자수 1위를 기록했다. BBC는 “새로운 ‘오징어게임’”이라고 평했다. 영화평론가 김네모는 “‘오징어 게임’에선 빚에 시달리는 참가자가 나왔는데, ‘피라미드 게임’은 학교 폭력 문제를 다룬다. 두 작품 모두 한국인에겐 익숙한 주제다. 가상의 디스토피아 세계에 존재하는 것이 아닌, 아픈 현실임을 주목해야 한다”고 밝혔다.

재벌가 입성을 꿈꾸는 언더독들의 이야기 ‘로얄로더’. [사진 디즈니 플러스 코리아]

재벌가 입성을 꿈꾸는 언더독들의 이야기 ‘로얄로더’. [사진 디즈니 플러스 코리아]

‘피라미드 게임’보다 하루 앞서 공개된 디즈니플러스 시리즈 ‘로얄로더’는 주연 배우인 이재욱·이준영의 이름 자음이 같아 온라인에서 ‘ㅇㅈㅇ즈’라고 불린다. 이들은 극중에선 한태오(이재욱)와 강인하(이준영)로 분해, 출신은 다르지만 재벌가 강오그룹의 왕좌를 꿈꾼다는 공통점으로 의기투합한다. 강오그룹의 혼외자라는 이유로 인정받지 못하고 삐뚤어진 인하는 전학 온 태오에게 우정을 느끼고 함께 가장 높은 곳으로 올라갈 계획을 세운다.

‘하이라키’에서는 전학생이 등장하며 재력가 자제들의 커뮤니티에 균열을 일으킨다. [사진 넷플릭스]

‘하이라키’에서는 전학생이 등장하며 재력가 자제들의 커뮤니티에 균열을 일으킨다. [사진 넷플릭스]

2분기 공개 예정인 넷플릭스 시리즈 ‘하이라키’는 제목부터 심상치 않다. 고대 그리스어에서 유래한 말로 ‘조직이나 집단 내 계층적인 구조’를 의미한다. 드라마 내용은 상위 0.01%의 소수가 질서이자 법으로 군림하는 주신고에 비밀을 품은 전학생이 입학한 후, 견고했던 그들의 세계에 균열이 생기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주신고의 ‘퀸’ 정재이 역엔 배우 노정의가 캐스팅됐다.

제작진에 따르면, 드라마는 열여덟 청춘들의 사랑과 우정, 복수와 연민이 뒤엉킨 하이틴 장르를 표방한다. 재벌가 자제들이 다니는 고등학교를 배경으로 한 김은숙 작가의 ‘상속자들’(SBS)과도 설정이 비슷하다. 표현 수위가 높은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콘텐트임을 감안하면, ‘상속자들’의 ‘마라맛’ 버전이 될 것이란 예상이다.

이외에도 치밀한 계급 전복을 시도하는 주인공이 등장하는 김이은 작가의 책  『하인학교』는 지난해 드라마화가 확정됐다. ‘하인으로 들어가 주인이 된다’는 교훈을 가진 비밀학교 졸업생이 된 한서정이 재벌가 주인이 되기 위해 또 다른 전쟁을 치르고, 학교보다 더 끔찍한 현실과 맞닥뜨린다는 내용이다. 책을 출간한 A2Z엔터테인먼트(고즈넉이엔티)는 “영화·드라마 제작사 15곳으로부터 러브콜을 받았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