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대, 국민체육진흥공단과 스포츠 인재 양성 위한 협약 체결

중앙일보

입력

명지대학교(총장 유병진)가 국민체육진흥공단과 대학스포츠 환경 개선 및 스포츠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3월 6일(수) 오전 9시 30분 올림픽회관 14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되었다.

이번 협약으로 양측은 ▲대학스포츠 환경 개선⋅운영 노하우 공유 및 공동 활동 추진 ▲스포츠 인재 육성 협력 네트워크 구축 및 교육수요 파악⋅협력사업 개발 ▲기타 공동 발전을 위해 필요한 사항에 대한 상호 교류 및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협약 기간은 총 2년으로, 별도의 서면을 통한 해지통지가 없을 경우 1년씩 업무협약 연장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업무 협약식은 상견례 및 티타임 ▶개회 및 참석자 소개 ▶양 기관장 인사말씀 ▶업무협약(MOU) 체결 서명 ▶기념사진 촬영 순으로 이루어졌다.

유병진 명지대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 명지대학교는 명실상부한 스포츠 명문사학으로서 대학 스포츠 발전을 위해 힘써왔기에 이번 MOU가 더욱더 뜻 깊게 느껴진다”며 “앞으로도 대학스포츠를 선도하는 대학으로서 그 책임을 다하고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합심하여 양 기관의 상생발전과 더불어 보다 건강한 대학 스포츠 환경 조성에 이바지하겠다”고 전했다.

이러한 협약을 토대로 명지대학교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은 5월 중으로 예비 스포츠 인재를 위한 「진로탐색 In Campus」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대학운동부 학생운동선수 및 체육 전공자를 위해 진로 관련 분야별 멘토들이 대학 현장을 방문하여 인사이트 및 교육정보를 제공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한편, 명지대학교는 총 5개 종목(축구, 농구, 배구, 테니스, 골프)의 학생운동부를 운영하며 예비 스포츠 인재 양성과 건강한 대학 스포츠 환경 조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