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KPGA 고군택 프로, 골프 주니어 후원 디딤돌재단에 2천만원 기부

중앙일보

입력

사진 좌측부터 권병준 대보건설 부장, 여지예 디딤돌재단 사무국장, 이석호 대보건설 골프단 단장, 고군택 프로, 정종찬 ㈜이도 CSO 부사장, 이근호 스포츠인텔리전트 대표.

사진 좌측부터 권병준 대보건설 부장, 여지예 디딤돌재단 사무국장, 이석호 대보건설 골프단 단장, 고군택 프로, 정종찬 ㈜이도 CSO 부사장, 이근호 스포츠인텔리전트 대표.

지난해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다승왕 대보건설 소속의 고군택 프로가 골프 주니어 육성을 위한 선행에 나섰다.

고 프로는 4일 공익법인 디딤돌재단(이사장 최등규)에 골프 주니어 육성 및 후원을 위해 2,000만 원을 기부했다.

금번 기부금은 디딤돌재단과 ㈜이도(대표이사 최정훈)가 추진하고 있는 ▲전국적 사회공헌 클럽디(CLUBD) 꿈나무 ▲클럽디 아마추어 에코챔피언십 대회 ▲골프 주니어 육성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후원하기 위한 목적이다.

클럽디 꿈나무는 전액무상의 전국적 사회공헌으로 지난 2022년부터 ㈜이도의 후원으로 시작됐다. 올해도 경남 클럽디 거창(27홀), 충북 클럽디 보은(18홀)과 속리산(18홀), 전북 클럽디 금강(18홀) 포함 총 5곳에서 동시 진행되며, 연 3회 실시된다.

각 골프장 및 기수별로 10명을 선발하며, 기수당 50명, 연간 150명이 참여하며, 세계적인 골프 레전드인 박세리 프로도 동참하는 사회공헌이며, 2년간 6기수에 걸쳐 수료생은 270명이다.

디딤돌재단은 대한민국을 빛낼 세계적인 골프 선수 후원 및 골프 저변 확대를 위해 지난해 6월 설립됐으며, 재단설립을 위한 기금은 전액 친환경 기업이자 국내 유일의 밸류업 플랫폼 기업 ㈜이도가 출연했다.

디딤돌재단은 지난 10월 4일자로 기획재정부로부터 지정 공익 법인 단체 인증을 받고, 본격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최등규 디딤돌재단 이사장과 최정훈 대표이사는 부자간 최초로 골프 산업 발전 및 사회공헌 추진의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 골프 전문지 ‘골프 Inc’가 선정한 ‘아시아 골프 산업 영향력 있는 인물(MostPowerful People in the Asian Golf Industry)’에 함께 선정됐다.

고군택 프로는 “대한민국 골프 꿈나무 육성 및 골프 저변 확대를 위해 설립된 디딤돌재단의 뜻 깊은 일에 동참하게 돼 감사하다”며 “골프 주니어 선수이 실력 향상할 수 있는 사회공헌이나 대회에 참가해 주니어 선수들이 목표를 향해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는 기회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여지예 디딤돌재단 사무국장은 “투어 생활을 하면서 주변을 둘러보며 사회공헌을 하는 것이 어려운 일인데, 골프 꿈나무 육성을 위해 기부를 해 줘 소중하게 쓰일 것”이라며 “주변 동료들에게도 귀감이 될 것으로 생각하며,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이석호 대보건설 골프단 단장, 정종찬 ㈜이도 CSO 부사장, 여지예 디딤돌재단 사무국장, 고군택 프로 등이 참석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