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알바트로스 컨퍼런스 2024 서울, 내달 27일 개최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동아시아의 기업 경영과 마케팅의 미래를 논하는 '알바트로스 컨퍼런스 2024 서울(Albatross Conference 2024 Seoul)'이 다음달 27일부터 28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알바트로스 컨퍼런스는 한국과 미국, 일본의 마케팅 리더 2,000명과 주요 석학 및 기업인이 참여하는 국제 행사로, 올해의 대주제는 '불황에서 꽃피우는 기업의 성장 동력'이다.

연사진으로는 노벨경제상을 수상한 크리스토퍼 피사리데스(영국 런던 정치경제대학교 교수)와, 협상학의 귀재로 알려진 모리 타헤리포어(미국 펜실베이니아대학교 와튼스쿨 교수)를 포함한 20여 명의 국내외 연사진이 함께한다.

기업인 리더십 부문의 연사진으로 ▲김효준 회장(前 BMW그룹 코리아)이 참여하며, 경영전략을 논하고자 ▲신임철 대표이사(GS차지비) ▲유병준 교수(서울대 경영전문대학원) ▲김재성 전략파트너십 파트장(카카오)이 강단에 오른다.

마케팅 부문에서는 ▲김태훈 상무(LG유플러스) ▲서기석 CMO(前 이케아 코리아) ▲박성호 교수(서울대 경영전문대학원) ▲박진우 대표(성수교과서)가, 사업개발 영역에서는 ▲변장원 회장(성균관대 IMBA 창업연구회) ▲마르타 알리나 이사(스타트2 그룹)가 함께한다.

이외로도 생성형 AI의 현 주소를 소개하고자 ▲정범진 대표(브이캣) ▲문희철 리드(채널톡 사업개발 전략부문) ▲신주혜(뤼튼 컨설턴트 겸 셀피쉬클럽 대표) 연사가 참가한다. 또한 콘텐츠 비즈니스와 트렌드 전망을 나누고자 ▲조인후 매니저(前 네슬레 이노베이션 부문) ▲양준균 파트장(前 CJ ENM) ▲배성권 공동대표(유엑스닷)가 강연을 이어간다.

한편, 알바트로스 컨퍼런스 2024 서울을 기획한 박윤찬 헤드디렉터는 "생존을 넘어 발전을 이룩하는 기업들을 양성하고자 개최되는 알바트로스 컨퍼런스에 세계적인 석학들과 유수의 기업인들이 한 자리에 모이게 되어 기쁘다. 동아시아의 소비 트렌드와 마케팅 시장이 갖는 유동성을 심도있게 살피면서도, 변하지 않을 기업 철학과 브랜드 전략에 관한 심도깊은 논의를 갖고자 한다"고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