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51회 임상병리사 국가시험 100% 합격

중앙일보

입력

대구한의대 캠퍼스 전경

대구한의대 캠퍼스 전경

대구한의대학교 임상병리학과는 지난 2023년 12월 10일에 치러진 제51회 임상병리사 국가시험에서 졸업예정자 전원이 합격했다.

2008년 학과 설립 이후 응시한 첫 국가시험(2011년)부터 2023년까지 매년 졸업예정자 전원 100% 합격률을 기록했다.

이번 제51회 임상병리학과 국가시험은 전국에서 총 2,958명이 시험에 지원했고 합격률은 평균 86.0%에 집계됐다.

임상병리학과는 전문화된 임상병리학 교육과정 및 전공 연계 비교과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운영하고 입학 시부터 전담 지도교수를 통한 체계적인 관리와 특화된 국시 프로그램, 성적 하위자를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등을 지속적인 임상병리사 국가시험 100% 합격 비결로 꼽았다.

임상병리학과 양은주 학과장은 “전문적인 인재양성을 위해 잘 짜인 커리큘럼과 체계적인 학생 지도 및 관리, 헌신적인 교수진의 참여와 학생들의 열정이 하나가 되어 만들어낸 성과”라고 평가했고 “대구한의대학교 임상병리학과에서 더욱 더 학생들을 위한 체계적인 임상병리학과 교육 프로그램을 발전시켜나 갈 것이며, 병원 및 의생명과학분야, 제약 분야 등 다양한 취업이 이루어지도록 학생들을 위해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