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경찰, 경희대 건물 압수수색…"음대 교수 불법 과외 의혹"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경희대 음악대학 교수의 불법 과외교습과 입시 비리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강제수사에 나섰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24일 오전부터 경희대 서울캠퍼스 음대 건물을 압수수색 중이다.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사진 경희대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사진 경희대

경찰은 해당 대학 교수 A씨가 입시생들을 대상으로 개별 레슨을 한 혐의가 있다고 보고, 관련 자료를 확보하고 있다.

학원의 설립·운영 및 과외교습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대학교수 등 현직 교원의 과외교습은 불법이다.

앞서 교육부도 지난해 12월 ‘사교육 카르텔·부조리 및 입시 비리 신고센터’에 A씨에 대한 신고를 받고 조사에 착수했으며, 이날부터 직원 3명을 파견해 현장조사를 진행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