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Cooking&Food] 가을 정취 느끼려면 ‘맥심플랜트’로 오세요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7면

5년 만에 누적 방문객 100만명 돌파

커피 복합문화공간 ‘맥심플랜트’는 가을 한정 블렌드 ‘폴링 가든(Falling Garden)’을 준비했다. [사진 동서식품]

커피 복합문화공간 ‘맥심플랜트’는 가을 한정 블렌드 ‘폴링 가든(Falling Garden)’을 준비했다. [사진 동서식품]

동서식품이 운영하는 커피 복합문화공간 ‘맥심플랜트’가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콘텐트로 방문객을 맞고 있다. 맥심플랜트는 2018년 서울 한남동에 오픈한 맥심 브랜드 체험공간으로, 5년 만인 올해 누적 방문객 100만명을 돌파했다.

맥심플랜트는 ‘도심 속 정원, 숲 속 커피 공장’이라는 콘셉트의 매장에서 커피 제조설비를 볼 수 있다. 1층 포토존은 드라이플라워를 활용한 감성적 인테리어로 방문객을 맞는다. 가을철 시즌 원두인 폴 블렌드(Fall Blend)와 가을 한정 블렌드 ‘폴링 가든’(Falling Garden)을 준비했다.

3층 브루잉 라운지에서는 ‘공감각 커피(Synesthesia Coffee)’를 제공한다. 공감각 커피는 고객이 기기로 향미와 산미, 로스팅 정도를 고르면 스페셜티 커피 16종에서 하나를 추천해주고 해당 커피에 관한 설명과 어울리는 시·음악을 제공한다.

맥심플랜트에서는 일반 고객 대상의 커피 클래스를 운영한다. 지하 2층 아카데미에서 커피에 관한 기초를 알려주는 베이직 클래스, 커피를 볶고 추출하는 로스팅 클래스를 진행한다.

지난 10일까지 지하 1층 ‘더 라이브러리’에서는 문학동네와 ‘무라카미 하루키의 서가’ 콘셉트의 팝업스토어를 진행했다. 문학동네에서 출간한 하루키의 작품을 전시하고, 취향에 맞는 작품을 추천하는 ‘매칭 테스트’ 등을 진행했다.

맥심 브랜드의 마케팅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2018년 ‘맥심 티오피’ 출시 10주년 기념 팝업스토어, 2019년 맥심 카누라떼 신제품 출시 기념 ‘카누 스위트 카페’, 올해 출시한 프리미엄 캡슐커피 ‘카누 바리스타’를 체험할 수 있는 ‘카누 캡슐 라운지’ 등 이색 공간을 운영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