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애니켐, 플라스틱 25% 이상 감량한 포장재 선보여

중앙일보

입력

(좌상단 사진) 개발 무기입자 충진 폴리올레핀 수지조성물 펠렛 모습, (우상단 사진) 개발 배달(택배)용 비닐봉투 모습, (하단 사진) 개발 식품포장용 롤백(속비닐) 모습

(좌상단 사진) 개발 무기입자 충진 폴리올레핀 수지조성물 펠렛 모습, (우상단 사진) 개발 배달(택배)용 비닐봉투 모습, (하단 사진) 개발 식품포장용 롤백(속비닐) 모습

친환경소재 전문기업 ㈜애니켐(대표이사 이옥란)은 플라스틱을 25% 이상 감량한 식품포장용 롤백, 배달(택배)용 비닐봉투 등 탄소중립 대응 친환경 비닐 포장재를 개발,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플라스틱 대신 고도로 분산된 초미세 무기입자를 25% 이상 대체 충진한 폴리올레핀 수지조성물을 원료로 사용한 제품이다.

일반적으로 폴리올레핀 수지에 무기입자를 단순히 충진하게 되면 강도 및 신도가 극히 열악해져 포장재로 전혀 사용할 수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애니켐은 특수 코팅된 초미세 무기입자를 사용하고 고분산성 특수 폴리올레핀 수지를 함께 사용해 무기입자에 대한 고도의 분산성에 의해 폴리에틸렌 수지 100%로 성형된 비닐 포장재와 동등한 수준의 탁월한 강도 및 신도를 보이는 제품을 선보였다.

개발된 포장재는 무기물이 충진되어 있으나 사용된 합성수지가 단일재질인 관계로 재활용 용이성이 우수하며, 무기입자 충진양만큼 플라스틱이 감량되어 폐기 후 소각 시 이산화탄소 배출이 줄어드는 탄소중립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이러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애니켐은 특허 2건을 등록하고 정부로부터 친환경 녹색기술인증 및 녹색기술제품확인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애니켐 관계자는 “식품포장용 롤백, 배달(택배)용 비닐봉투 등 플라스틱 폐기물은 거의 대부분 소각 처리되면서 지구온난화의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다량 배출하며 세계적인 탄소중립 실현 노력에 큰 장애가 되고 있다”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플라스틱을 감량하는 것이 중요하다. 플라스틱 감량과 재활용이 동시에 가능한 친환경 포장재에 대해 정부가 사용을 적극 유도하게 된다면 이산화탄소 배출을 사전에 원천적으로 줄일 수 있는 탄소중립 대응 제품이 국내 많은 업체들에 의해 그 개발이 더욱더 가속화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