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사회 교육 아이랑GO 구독전용

[아이랑GO] 일본 과오 빠진 광복절 경축사, 대일 저자세 외교 논란…영어 중국어 쏙쏙 들어오는 쏙쏙만평

중앙일보

입력

아이랑GO

아이랑GO’ 외 더 많은 상품도 함께 구독해보세요.

도 함께 구독하시겠어요?

아이와 함께 일주일에 한 번, 한컷으로 된 중앙일보 만평으로 영어와 중국어를 공부해보세요. 매주 아이와 외국어 만평을 보다 보면 어느새 외국어 실력은 일취월장. 여기에 세상 돌아가는 시사상식은 덤! 아이랑GO를 통해 만평을 즐겨보세요.

일본 과오 빠진 광복절 경축사, 대일 저자세 외교 논란

쏙쏙 만평

쏙쏙 만평

윤석열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가 대일 저자세 외교라는 반응이 나옵니다. 지난 15일 제78주년 광복절 기념식에서 윤 대통령은 일본과의 안보·경제 협력 강화를 강조했지만 일본이 저지른 과오에 대한 사과와 반성 요구 등은 언급하지 않았죠. 이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각료·의원들은 제2차 세계대전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료를 내고 참배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에선 "역사의 수레바퀴를 해방 이전으로 돌리는 패착"“광복절 아닌 굴복절”“치욕의 연설” 등 혹평했고,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 등의 비판도 이어졌어요.

광복절

1945년 8월 15일 일제강점기를 끝내고 나라를 되찾은 것을 기념하고, 1948년 8월 15일 대한민국임시정부 법통을 계승한 정부 수립을 축하하는 날입니다. 일제의 35년 식민 통치로 잃었던 국권의 회복과 대한민국 정부 수립을 경축하며 독립정신의 계승을 통한 국가 발전을 다짐하기 위해 국경일로 지정했죠. 1949년 5월 국무회의에서 8월 15일이 독립기념일로 의결됐으며, 1949년 ’국경일에 관한 법률‘에 의해 광복절로 명칭이 변경됐어요. 광복(光復)이란 '빛을 되찾다'는 뜻으로 국권 회복을 의미합니다.

Apart and together  

쏙쏙 만평

쏙쏙 만평

In a speech marking the 78th anniversary of Liberation Day on Aug. 15, President Yoon Suk Yeol stressed the need to cooperate with Japan toward a better future, but Japanese Prime Minister Fumio Kishida sent ritual offerings to the Yasukuni Shrine where Class-A war criminals are enshrined.

speech: 연설(=address)
mark: 기리다
anniversary: 기념일
Liberation Day: 광복절
stress: 강조하다(=emphasize, underscore, highlight, underline)
need: 필요(성)
cooperate: 협력(협조)하다
prime minister: 총리
ritual offerings: (추도식 등에 바치는) 공물
shrine: 성지, 사당, 신사
Class-A: A급
war criminal: 전범
enshrine: (신주, 위패 등을) 모시다

光复节演讲只字不提日本过错,对日低姿态外交引发争议

쏙쏙 만평

쏙쏙 만평

尹锡悦总统的光复节致辞引发对日低姿态外交争议。在8月15日举办的光复78周年纪念仪式上,尹总统强调了要跟日本加强在国家安全、经济领域的合作,但是对于日本过去犯下的错误却只字不提。日本首相岸田文雄和主要内阁官员以及议员更是在当天向供奉有第二次世界大战甲级战犯的靖国神社供奉了祭祀费。尹总统的致辞遭到共同民主党的猛烈批判,称“这是开历史倒车的昏庸之举”、“将光复节变成了屈服节”、“耻辱的致辞”,前国民力量党国会议员刘承旼等也都纷纷表示不满。

光复节   [guāng fù jié]  광복절
只字不提  [zhī zì bù tí]  단 한 마디도 언급하지 않다
甲级战犯  [jiǎ jí zhàn fàn]  A급 전범
屈服   [qū fú]   굴복하다
耻辱   [chǐ rǔ]   치욕

아이랑GO를 배달합니다

이번 주말 뭘 할까 고민은 아이랑GO에 맡겨주세요. 아이와 가볼 만한 곳, 집에서 해볼 만한 것, 마음밭을 키워주는 읽어볼 만한 좋은 책까지 ‘소년중앙’이 전해드립니다. 아이랑GO를 구독하시면 아이를 위한, 아이와 함께 즐길 거리를 풍성하게 받아볼 수 있습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