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아스트라제네카 당뇨병 치료제 위탁생산 공급 계약

중앙일보

입력

SK케미칼 로고.

SK케미칼 로고.

SK케미칼은 글로벌 바이오헬스케어 기업 아스트라제네카와 시다프비아(Sidapvia)의 위탁생산(CMO)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시다프비아는 만 18세 이상 성인의 제2형 당뇨병 치료제로 국내에 허가됐다. SK케미칼은 계약 금액은 따로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 계약에 따라 SK케미칼은 시다프비아 생산과 공급을, 아스트라제네카는 상업화를 각각 담당한다. 아스트라제네카는 한국 출시를 시작으로 다른 국가에도 상품 출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안재현 SK케미칼 대표는 “SK케미칼의 제약 기술력과 생산 능력을 인정받아 보다 많은 국가에 의약품을 공급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이번 당뇨병 복합제를 시작으로 다양한 협업 사례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