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유승민 옳은 소리? 대통령 어려울 땐 침묵이 돕는 것"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홍준표 대구시장. 뉴스1

홍준표 대구시장. 뉴스1

홍준표 대구시장은 윤석열 대통령을 공개 비판한 유승민 전 의원을 겨냥해 "대통령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는 침묵하는 게 도와주는 거 아닐까요"라고 말했다.

홍 시장은 1일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 꿈'에서 '유승민 의원이 그나마 옳은 소리 하네요'라는 제목의 게시물에 이 같은 댓글을 남겼다.

글쓴이는 게시물에서 "잘못된 것은 잘못된 거라 당당히 말할 수 있는 유 의원 같은 분들이 많이 계셔야 한다"며 "여러 가지 이유로 준표 형은 말을 아끼고 있는 것 같지만, 최소 준표 형도 유 의원과 같은 입장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유 전 의원은 최근 윤 대통령의 발언 논란과 관련해 잇따라 비판 목소리를 냈다.

그는 지난달 29일 대구 경북대에서 진행된 강의에서 "대통령실이나 우리 당이나 국민을 개돼지로 취급하는 코미디 같은 일을 당장 중단하고 이 문제는 깨끗하게 사과하고 지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또 같은 달 25일에는 "(윤 대통령이) 미국(의회) 이야기가 나올 리가 없고 바이든이라는 말을 할 이유가 더더욱 없다"는 대통령실 해명에 대해 "막말보다 더 나쁜 게 거짓말"이라고 직격한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