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최재해 감사원장 "독립성·중립성 확보하면서 충실히 임할 것"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최재해 감사원장은 22일 “감사원장으로서 감사원의 최우선가치인 직무상 독립성과 중립성을 확보하면서 불편부당의 자세로 직무에 충실히 임할 생각이니 앞으로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이날 최 감사원장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지난 7월 29일 법사위 업무보고 이후 감사원의 직무상 독립성과 중립성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최재해 감사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최재해 감사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앞서 최 원장은 지난달 29일 법사위 업무보고에서 ‘감사원은 대통령 국정운영을 지원하는 기관인가, 아닌가’라는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의 질의에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지원하는 기관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논란이 일었다.

이를 두고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중립성과 독립성을 생명으로 하는 헌법기관인 감사원의 수장이라는 사람이 이를 부정하는 발언을 했다”며 사퇴를 요구했다.

이에 감사원은 “최 원장의 발언 취지는 감사원은 직무상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을 최우선 가치로 특정 정파의 이해와 상관없이 대한민국의 발전과 행정부의 국정운영을 살펴 궁극적으로 국민의 행복과 국가 발전을 위하는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