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韓 독도 측량 계획 항의…외교부 "부당한 주장 일축"

중앙일보

입력 2022.04.27 12:15

독도 전경. [사진공동취재단]

독도 전경. [사진공동취재단]

외교부는 27일 일본 정부가 한국의 독도 정밀 측량 계획에 대해 외교 경로로 항의했다는 현지 언론 보도와 관련해 "일측의 부당한 주장은 외교채널을 통해 일축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그러면서 "독도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로 우리 영토주권에 대한 일측의 어떠한 부당한 주장도 받아들일 수 없다"고 했다.

앞서 산케이신문은 한국 정부가 무인기(드론)를 동원해 독도의 지형과 주변 해역을 정밀 측량할 계획이라고 보도하며 이에 대해 일본 정부가 외교 경로를 통해 항의했다고 이날 보도했다.

또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일본에 파견한 한일정책협의대표단 측에도 중지를 요구했다고 산케이는 전했다.

이와 관련해 정책협의단은 "정책협의단 차원에서 독도 관련 항의를 받은 적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