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文대통령-손석희 대담' 2회 시청률 4.3%

중앙일보

입력 2022.04.27 07:46

업데이트 2022.04.27 09:21

문재인 대통령과 손석희 전 앵커의 특별 대담 둘째 날 방송도 전날에 이어 4%대 시청률을 기록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5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JTBC 손석희 전 앵커와 대담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5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JTBC 손석희 전 앵커와 대담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2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JTBC에서 방영된 '대담, 문재인의 5년'의 시청률은 4.315%(전국 유료방송가구 기준)로 집계됐다.

첫날 대담 방송 시청률(4.493%)보다 소폭 하락했다.

문 대통령은 이틀에 걸쳐 진행된 손 전 앵커와의 대담을 통해 5년간의 임기 소회와 검찰개혁, 부동산 문제, 대통령 집무실 이전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이번 대담은 지난 14일과 15일 이틀간 청와대에서 촬영을 진행됐으며, 25일과 26일 오후 8시 50분부터 80분간 JTBC에서 방송됐다.

한편 문 대통령과 손 전 앵커의 만남은 2017년 대선 후보 토론회 이후 5년 만이다. 문 대통령이 특정 언론과의 대담에 나선 것은 2019년 5월 취임 2주년 때 송현정 KBS 기자와 '대통령에게 묻는다' 생방송 대담 후 약 3년 만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