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 & Now] 조현민, 한진 부사장 승진 1년 만에 사장으로 승진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경제 04면

조현민

조현민

한진그룹 총수일가 3세인 조현민(사진) 한진 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했다. 12일 한진그룹은 지주회사와 그룹계열사에 대한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한진칼 전무에서 한진 마케팅 총괄임원으로 자리를 옮긴 조 사장은 2021년 1월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이번에 사장으로 승진하게 됐다. 조 사장과 함께 노삼석 한진 부사장도 사장으로 승진했다. 류경표 한진 부사장은 사장으로 승진하며 지주회사인 한진칼 사장에 임명됐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