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만해라? 선배 홍준표 어깨 툭 치는 윤석열 영상 화제

중앙일보

입력 2021.10.18 14:30

업데이트 2021.10.18 14:43

국민의힘 대선 후보 맞수 토론이 끝난 후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홍준표 의원의 어깨를 툭 치는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국민의힘 윤석열 전 검찰총장(왼쪽)과 홍준표 의원이 15일 저녁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1대1 맞수토론'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전 검찰총장(왼쪽)과 홍준표 의원이 15일 저녁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1대1 맞수토론'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토론 후 윤 전 총장이 홍 의원의 어깨를 슬쩍 치면서 한마디 말을 건네는 장면이 퍼지고 있다. 네티즌은 입 모양을 통해 “그만해라”라는 뜻으로 추측하고 있다.

일부 네티즌은 앞 뒤 모습이 잘린 이 영상을 두고 일부 네티즌은 검사 후배인 윤 전 총장이 홍 의원에게 다소 무례해 보인다고 평가했다. 일부 영상에는 홍준표 1954년생 사법연수원 14기, 윤석열 1960년생 사법연수원 23기라는 자막이 달려있다.

윤석열 캠프 윤희석 공보특보는 18일 TBS 라디오‘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이 장면을 설명했다.

진행자 김어준씨가 "불편해 보일 수도 있지 않겠나"라고 묻자 윤 특보는 “제가 영상을 본 건 아니고, 현장에 있었던 것도 아니다. 제가 그랬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잘하셨다고. 그런데 대화 내용은 우리가 모르는 게 아니냐”라며 “어떤 이야기를 하면서 특정 제스처에 대해 선배 대우를 안 했다고 생각할 필요는 없는 것 같다. 두 분 사이는 괜찮은 걸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15일 토론회에서 일반적인 예상과 달리 윤 전 총장은 홍 의원에 비해한결 공격적으로 토론에 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