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향년 89세

2021-10-26 14:11:33

살라, 프리미어리그 개인 통산 100호 골

중앙일보

입력 2021.09.13 08:42

살라가 프리미어리그 100호 골 고지에 올랐다. [로이터=연합뉴스]

살라가 프리미어리그 100호 골 고지에 올랐다. [로이터=연합뉴스]

모하메드 살라(리버풀)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통산 100호 골 고지에 올랐다.

역대 최단 경기 5번째 기록

살라는 13일(한국시간) 영국 리즈의 엘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 2021~22시즌 리그 4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20분 선제 결승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그는 자신의 리그 통산 100호 골(첼시 2골, 리버풀 98골)을 달성했다. 162경기 만에 달성한 기록으로 앨런 시어러(124경기), 해리 케인(141경기), 세르히오 아게로(147경기), 티에리 앙리(160경기)에 이어 역대 5번째 '최단 경기 100호골'이다.

리버풀은 전반 20분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와 후반 추가시간 사디오 마네의 골을 더해 3-0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리버풀은 1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2위 첼시와 함께 나란히 3승 1무(이상 승점 10·골 득실+8)에 이어 리그 3위에 올랐다. 리버풀(9득점 1실점)은 1위 맨유(11득점 3실점)에는 다득점에서 밀리고, 2위 첼시(9득점 1실점)와는 상대 전적에서 원정 다득점 원칙에 뒤졌다. 반면 리즈는 개막 4경기(2무 2패) 무승의 부진에 빠졌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