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정치국 회의 주재…"우리식 방역체계 더욱 완성하라"

중앙일보

입력 2021.09.03 06:53

업데이트 2021.09.03 08:44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9월 2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9월 2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하고 방역 대책 강화를 지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일 전했다.

통신은 이날 "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9월 2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라며 "정치국의 위임에 따라 김정은 동지께서 회의를 사회하셨다"고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세계적인 대유행 전염병 사태가 억제되지 않고 계속 확산되는 위험한 형세는 국가적인 방역대책을 더욱 강화해 실시할 것을 요구한다"라며 "국가 방역체계와 이 부문의 사업을 재점검하며 방역 전선을 다시 한번 긴장시키고 각성시키기 위한 일대 정치공세·집중 공세를 벌여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현 상황에서 방역 강화는 순간도 방심하면 안 되는 가장 중핵적인 과업"이라며 "방역 강화에 필요한 물질·기술적 수단을 충분히 갖추며 방역부문 일꾼(간부)들의 전문가적 자질과 역할을 높이고 우리 식의 방역체계를 더욱 완성(하라)"고 지시했다.

이밖에 김 위원장은 식량문제 해결을 위한 당 중앙위원회의 조치와 이상기후에 대비한 국토관리, 소비품 생산 증대를 강조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